놀이교육

[10월 27일 어린이 새책] 파란 아이 이안 외

베이비트리 2017. 10. 30
조회수 847 추천수 0

00504088_20171026.JPG

파란 아이 이안 

얼굴에 파란 점을 갖고 태어난 이안은 파란색을 ‘자기만의 색’이라 생각하고, 모든 파란 물건을 자기 것이라 주장하며 다른 아이들과 부딪힌다. 그 앞에 빨간 머리를 가진 롱이가 나타나고, 마침내 파란색과 빨간색이 서로 어우러져 아이들을 알록달록하게 물들인다. 7살까지. 

이소영 글·그림/시공주니어·1만2500원.



00504090_20171026.JPG

너, 무섭니? 

알고 싶은 생쥐가 물었어요 무서움이 뭔지 알고 싶은 생쥐 미나는 무서움을 만나기 위해 떠난다. 그러나 사자도, 호랑이도, 개도, 거북이도 무서움이 뭔지 알려주지 못한다. 천적인 뱀과 만나고 나서야, 미나는 무서움이 뭔지 제대로 알게 된다. 7살까지. 

라피크 샤미 글·카트린 셰러 그림, 엄혜숙 옮김/논장·1만2000원.



00504087_20171026.JPG

폭력-이것도 폭력이야? 

정치학자 김준형 한동대 교수가 폭력이 무엇인지 ‘함께 생각하자’ 제안한다. 잘 보이는 직접적인 폭력뿐 아니라 사회가 만드는 구조적인 폭력, 아무도 모르게 벌어지는 문화적 폭력 등을 따져보고, 폭력이 일어나는 원인과 이를 근절하기 위한 노력 등을 알아본다. 

등 5~6학년. 류주영 그림/풀빛·1만2000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멋진 여성 위인들처럼 내 꿈을 이룰래요멋진 여성 위인들처럼 내 꿈을 이룰래요

    양선아 | 2018. 06. 15

    1세대 컴퓨터 프로그래머,한국 첫 여의사 등 ‘역할모델’성차별·고정관념 극복한 여성들 그레이스 호퍼 로리 월마크 글, 케이티 우 그림, 김종원 옮김/두레아이들·1만1000원점동아, 어디 가니?길상효 글, 이형진 그림/씨드북·1만3000원어린이에게 역할...

  • 물방울 따라가는 시각예술의 묘미물방울 따라가는 시각예술의 묘미

    권귀순 | 2018. 06. 15

     물의 여행송혜승 글·그림/논장·1만3000원만물은 점, 선, 면으로 되어 있다. 직관적 조형미를 내면화하는 시기는 언제일까? 명암으로 사물을 구분하는 갓난아기가 보는 최초의 그림책인 초점책은 점, 선, 면으로 구성된 ‘흑백의 기하학’이 압축...

  • [6월 15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통일 할아버지 외[6월 15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통일 할아버지 외

    베이비트리 | 2018. 06. 15

    통일 할아버지 문익환 늦봄 문익환 목사의 탄생 100년을 맞아, 어린이·청소년에게 문 목사의 삶과 뜻을 소개했던 평전이 개정 출간됐다. 만주 북간도 용정에서의 출생에서부터, 쉰아홉의 나이에 뛰어든 민주화 운동, 통일의 물꼬를 트기 위해 ...

  • [6월1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그건 네 잘못이 아니야 외[6월1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그건 네 잘못이 아니야 외

    베이비트리 | 2018. 06. 01

     그건 네 잘못이 아니야 ‘동의와 허락에 관한 십대들의 스킨십 이야기’라는 부제 그대로, 하굣길 10대들의 대화를 통해 성적 행위에서 ‘동의’란 무엇인지 되새긴다. 자유로운 상황 속에서의 주체적인 선택과 선택에 대한 존중이 중요하...

  • 내 마음속 지하실의 도깨비내 마음속 지하실의 도깨비

    양선아 | 2018. 06. 01

    반달김소희 지음/만만한책방·1만2000원<반달>은 김소희 작가의 자전적 성장 만화다. 작가는 13살 김송이를 통해 30년 전의 어둡고 축축한 자신의 기억을 끄집어내 담담하게 들려준다. 가난과 외로움, 차별 속에서 삶의 묵직한 시간을 통과해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