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택시운전사를 보고 와서 제일 먼저 생각한 것은, 제목을 잘못 지은 것 같다는 것이었습니다.

어떤 사람들은 그 택시들의 추격(?)씬을 두고 아주 혹평했지만, 제게는 그 장면이 제일 가슴 먹먹해지고, '연대'란 게 뭔지, 그리고 목숨 걸고 '연대'할 수 있었던 광주 시민들이 주는 감동을 가장 크게 느끼게 해 줬던 장면이었거든요.

광주와는 연고도 없고 신랑 만나기 전엔 한번도 가 본 적도 없는 그 도시 광주에, 이제 광주 출신인 사람과 부부가 되어 종종 가고 있지만, 거기 살고 있는 사람들이 그런 아프고도 소중한 경험을 한 사람들이라는 생각에 뭔가 표현하기 힘든 깊은 파문이 생긴 느낌입니다.

그러나, 영화를 보고 또 문득, 전에 남편이 저희 아이들 원적?본적?(그건 광주가 아니라 전남 어디였는데)을 태어난 곳 서울로 옮기는 게 좋을까 한번 넌지시 제게 물어보았다가 그냥 놔두자고 했던 일이 생각나고, 저나 친정 부모님은 내심 그렇게 옮기는 게 좋지 않을까 했던 것이 생각나면서, 다시 한번 부끄러워졌습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anonymous

2017.08.16 13:59:19

전 아직 영화를 보지 못했는데 얼른 봐야겠네요...

 

댓글 작성 권한이 없습니다. 로그인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수
91 '주홯게'는 왜 없어요? 2017-11-21 69
90 한가람 인형극 연구회 32회 정기공연 초대의 글 image 2017-10-24 490
89 인천 사시는 분들께 소개해드려요~^^ imagefile 2017-09-20 845
» 택시운전사?택시운전사들? [1] 2017-08-14 1205
87 아이에게서 배우는 것 [1] 2017-07-02 1530
86 “새로운 세대를 위한 민주주의 시리즈” 발간 기념 청소년 대토론회 imagefile 2017-06-23 1599
85 유아성교육 [2] 2017-06-11 1953
84 아이들의 시선 [1] 2017-05-22 1567
83 혁규야, 제발 돌아와 줘 2017-05-19 1445
82 새 대통령과 수석비서관들의 커피 산책 사진 [1] 2017-05-12 1189
81 대선 토론회 보셨나요? [1] 2017-04-20 1588
80 이렇게 미세먼지에 익숙해져 가는군요 [1] 2017-04-04 1837
79 울컥 [1] 2017-03-23 1839
78 유아 애니메이션 유감 [1] 2017-01-24 3156
77 개명 [1] 2017-01-12 3278
76 크리스마스 선물은 다들 준비하셨나요? [1] 2016-12-20 3001
75 대장내시경 알약 문의 [1] 2016-11-30 3332
74 언제부터 전환되는 걸까요? [1] 2016-11-04 2766
73 엄마들 카페에 이런 그림이.... imagefile 2016-10-27 2181
72 저도 짜증나요 [1] 2016-10-25 189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