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사춘기는 ‘폭풍과 긴장기’…불안부터 이해해야

베이비트리 2017. 07. 25
조회수 678 추천수 0
[스마트 상담실] 
중3 아들이 스마트폰 쓰면서 불성실해지고 거짓말을 해요

Q. 중3 아들이 스마트폰 사용 뒤 학교생활에 불성실해지고 학원에 빠지더니 거짓말을 하며 스마트폰 게임을 합니다. 배신감이 들고 실망스럽기만 합니다. 어떻게 지도해야 할까요?

00502864_20170724.JPG
A. 부모 입장에서는 스마트폰을 쓰기 전에는 문제없던 자녀가 스마트폰에 몰입해 있는 모습에 속이 탑니다. 자녀는 친구들과의 의사소통, 스트레스 해소에 스마트폰을 쓰는 상황을 이해하지 못하는 부모에게 섭섭하고, 거짓말을 하면서까지 몰래 사용하기도 합니다.

미국의 심리학자 스탠리 홀이 말한 것처럼 사춘기는 ‘폭풍과 긴장의 시기’입니다. 다양한 심리적 변화와 정서적인 혼란을 경험합니다. 신체적으로 성숙해지고, 힘이 세지며, 스스로가 알고 있는 지식이 증가하면서 어른들로부터 독립하고자 하지만 현실에 좌절하기도 합니다. 자신의 감정을 누구도 이해하지 못할 것이라고 생각하며, 부모와 대화를 피하기도 합니다. 학업만을 강조하는 사회 분위기 속에서 자아 정체성을 형성하기 어려운 상황에서 자녀들은 혼란스러울 수 있으며, 이를 해소하는 방법을 알지 못할 경우 스마트폰으로 도피하기도 합니다.

자녀의 스마트폰 사용은 다양한 심리적 요인과도 연결되어 있을 수 있습니다. 특히 최근엔 적절한 놀이 문화가 줄어 쉽게 스마트폰에 접근하게 되었습니다. 소망은 크지만 스스로 인정받는 경험이 부족할 경우에는 게임에서 주어지는 보상과 사람들의 평가를 통해 성취감을 경험할 수 있습니다.

우선, 사춘기 자녀의 심리·정서적 특성을 이해하고, 자녀가 경험했을 감정과 상황에 대해 자녀 입장에서 공감해주는 것이 중요합니다. 자녀가 부모에게 솔직하게 스마트폰 사용에 대해 말하지 못한 상황을 이해하고, 거짓말로 인한 불안함에 대해 공감해 주면서 자녀와의 대화를 시작해 보는 것이 좋겠습니다. 또한, 자녀가 주로 어떠한 콘텐츠를 이용하는지, 그때 경험하는 감정과 생각은 어떠한지, 스스로에게 어떠한 점이 도움이 되어 지속적으로 스마트폰 사용을 하고 있는지 등에 대해 대화를 한다면 실마리를 찾을 수 있을 것입니다. 자녀가 현실의 사람들과 의사소통을 하고, 스트레스를 해소해나갈 수 있도록 도와주고 운동, 야외 레포츠 등 다양한 성취감을 느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는 게 중요합니다. 마지막으로, 자녀가 평소에 관심 있는 분야에 대해 꾸준히 대화를 나누어 보면서 진로에 대해 탐색해 나갈 수 있도록 도와주고, 관련한 활동을 시도하며, 자녀가 스스로의 다양한 가능성에 대해 발견해 나갈 수 있도록 지지해주는 게 필요합니다.

류석상 한국정보화진흥원 디지털문화본부장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소셜로봇은 아이들의 좋은 친구가 될 수 있을까”“소셜로봇은 아이들의 좋은 친구가 될 수 있을까”

    베이비트리 | 2017. 12. 12

    구본권의 디지털 프리즘_미국서 감정소통 소셜로봇 경쟁사용자와 감성적 소통을 가능하게 하는 소셜로봇이 인간 감정과 관계에 끼칠 영향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다. 사진 지보 제공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은 지난달 아이폰텐(X) 등 올해의 발명...

  • 유시민 “남는 초등교실 보육시설로” 청와대 청원 올렸다유시민 “남는 초등교실 보육시설로” 청와대 청원 올렸다

    베이비트리 | 2017. 12. 12

    문재인 대통령 보육정책에 힘 실어주기 위한 뜻으로 풀이유시민 전 보건복지부 장관. 노무현 재단 제공유시민 전 보건복지부 장관이 12일 청와대 누리집 국민청원 코너에 직접 청원 글을 올려 남는 초등학교 교실을 활용해 공공보육시설 ...

  • 몸은 시가에 가까워도 마음은 처가에몸은 시가에 가까워도 마음은 처가에

    베이비트리 | 2017. 12. 12

    통계청 ‘한국의 사회동향 2017’시가와 가까이 사는 비중 높지만연락빈도·지원비율 처가쪽 높아져시댁 부모와 같이 살거나 가까운 거리에 사는 부부의 비중이 여전히 높은 편이지만, 연락을 자주하거나 실질적인 지원을 주고받는 등 긴밀한 관계를 ...

  • 아이들 밥그릇 핑계 대며 싸우는 ‘경남도’ 어른들아이들 밥그릇 핑계 대며 싸우는 ‘경남도’ 어른들

    베이비트리 | 2017. 12. 11

    경남 도·교육청-도의회, 무상급식비 분담 비율 두고 마찰시민단체 “자유한국당 도의원들은 정치놀음 중단하라” ‘친환경무상급식지키기 경남운동본부’는 11일 기자회견을 열어 내년도 기관별 무상급식비 분담 비율과 관련해 집행부인 경남도와 도교...

  • “우리 소리를 배우고 싶다고?”“우리 소리를 배우고 싶다고?”

    베이비트리 | 2017. 12. 11

    대전연정국악원 초·중생 겨울방학 강습해금, 가야금, 설장구, 전래동요·민요 등11~14일 접수, 내년 1월8~19일 실시대전시립연정국악원은 겨울방학을 맞아 초·중학생을 대상으로 설장구, 해금, 가야금, 민요 강습을 연다.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제공겨울방학을...

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