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읽는 부모에 당첨 문자를 받고 ..드디어 기다리던 첫 책과 만나게 되었네요....편식하는 아이를 위한 책...바로 6세 우리아들....음식을 보면 꼭 냄새부터 맡고 먹는 반찬도 다섯손가락으로 꼽을수 있고 과일은 사과.딸기.귤 밖에 안먹는 아들과 뭐든 다 잘먹는 3세 아들과 함께 했답니다....편식하는 아기 돼지들이 걱정되어 김밥을 생각해낸 엄마돼지가 아기돼지들에게 여러가지 음식을 먹게해 예쁜 분홍색 돼지가 되었다는 얘기인데요.......김밥을 아~~예 안먹는 큰 아들은 책을 펴자마자 "나 김밥 싫어해" 하네요....엄마가 걱정되어 괴물이 아기들을 잡아 먹는 꿈을 꾸는 내용에선 "김밥 안먹으면 괴물이 잡아가요"하네요...여러가지 음식 먹고 튼튼해 지면 괴물이 잡으러 안와....하니 둘이서 꺄르르...하네요....내일도 다른 버전으로 함께 읽어야 겠네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136 [직장맘] 누워 있는 아빠. 5분만... 애잔하다. imagefile [2] 강모씨 2017-06-30 1237
» [책읽는부모]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를 읽고 sunhwaone 2017-06-29 1024
3134 [자유글] [아빠의 평등육아 일기] 긴 머리 소년의 마음근육 imagefile [2] ???? 2017-06-29 3704
3133 [책읽는부모] <서평>돼지김밥 편식예방 보드게임 imagefile newturn1986 2017-06-29 1117
3132 [자유글] 오늘은 피곤함이 너무.. bupaman 2017-06-28 1042
3131 [건강] 여름을준비하는현명한방법'7월생활단식'접수중입니다-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6-28 1027
3130 [책읽는부모] [서평] 돼지김밥 보드게임 &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imagefile [1] octhy24 2017-06-27 1771
3129 [자유글] 아침부터 습한게 느껴지네요. bupaman 2017-06-27 867
3128 [자유글] 디퓨저 향이 괜찮네요. bupaman 2017-06-23 1127
3127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내가 나로 살 수 있도록 imagefile [5] 시에나 2017-06-23 1465
3126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아이셋 엄마, 아이넷 엄마 imagefile [2] 윤영희 2017-06-22 1649
3125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너는 밥에 김치 나는 김밥 imagefile [4] 안정숙 2017-06-22 1623
3124 [자유글] 점점 더워지는 것 같아요.. bupaman 2017-06-22 945
3123 [자유글] 목이 계속 뻐근하네요. bupaman 2017-06-21 978
3122 [건강] 내몸에주는 최고의휴식 '건강단식캠프' 접수중입니다-[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6-19 935
3121 [책읽는부모]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돼지 김~밥! imagefile 강모씨 2017-06-15 1780
3120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또 먹고 싶어 [5] 난엄마다 2017-06-14 1293
3119 [자유글] 집에가면서 치킨이나 사들고.. bupaman 2017-06-13 1210
3118 [자유글] 머리가 자꾸 지끈지끈... [1] bupaman 2017-06-12 1085
3117 [자유글] 경계에 서서 [2] 난엄마다 2017-06-12 94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