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트리 책읽는 부모 11기가 되어 받게 된 첫 선물..

<돼지김밥 스토리 보드게임 세트> 그리고 그림동화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는

아이들의 편식예방을 위한 것이다.


<돼지김밥  보드게임> 은 5세 이상의 아이이면 누구나 할 수 있고, 2인에서 4인까지 함께 할 수 있는 재미있는 보드게임이다.

<돼지김밥 보드게임>을 하기 이전에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를 읽고나면 게임이 더 흥미로워진다.


우선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를 살짝 살펴보면..


 


분홍의 어여쁜 돼지가 되어야 할 친구들이 단무지만 먹어서 노랗게 된 첫째, 시금치만 먹어서 초록이 된 둘째, 당근만 먹는 셋째, 김만 먹는 넷째, 밥만 먹는 다섯째가 있다.

 


이렇게 한 가지만, 자기가 좋아하는 것만 먹는 다섯 돼지 아이들때문에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닌 엄마..

채소인줄 알고 괴물이 아이들을 잡아먹는 꿈까지 꾸게 되는 엄마.

 


아이들이 괴물에게 잡아먹히지 않도록 분홍 돼지로 만들기 위해서 엄마가 고민하며 만들게 된 김밥..

아이들은 다행히 이 김밥을 아주 맛있게 먹어주고 있는데..

이런..괴물이 나타났다.



여기저기에 숨었지만 괴물은 아이들이 어디에 있는지를 다 알고 있는데..

자기가 좋아하는 한 가지만 먹은 다섯 돼지 아가들은 어떻게 될까요? ^^

이 그림책을 읽어주니 무척이나 재미있게 듣는 아들..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를 읽었으니 이제 보드게임을 할 차례..








그림책을 읽자 마자 <돼지김밥 보드게임>을 하자고 하는 아들.

보드게임판과 주사위, 김밥 재료인 당근, 김, 밥, 시금치, 단무지 이렇게 5개의 재료와 괴물카드가 있다.

편식해서 색깔이 변한 다섯 돼지 카드도 있는데 김밥 재료를 다 모아 돼지 김밥이 완성되면 이쁜 분홍돼지가 되게 해주는 게임이다.



처음에는 보드게임 규칙을 다 이해하지 못해서, 아니 이해하고 있어도 무조건 이기고만 싶어하는 아들..

돼지김밥 3개를 한꺼번에 만들 수 있는 보너스 카드가 나오기만을 고대하며 주사위를 살살 돌려보는 아들..ㅎㅎ

그래도 규칙은 규칙임을 알려주며 돼지김밥을 하나씩 완성해 가니 무척이나 즐거워 한다.

<iframe width="720" height="438" src="http://serviceapi.nmv.naver.com/view/ugcPlayer.nhn?vid=DFC0DAE37DD53B6B4941994D9E29BBA102C3&amp;inKey=V1244f3e03a6ba41ef3f6d98f50de0382e03128eb1d61fab9d08e01692cf3b46a17e7d98f50de0382e031&amp;hasLink=1" frameborder="0" scrolling="no" allowfullscreen="">



<돼지김밥 보드게임> 만으로도 골고루 먹는 것이 좋다는 것을 인식시켜 줄 수도 있지만,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그림책을 함께 보는 것이 더 재미있고 유익한 것 같다.


우리 아들뿐만이 아니라 또래 아이들을 만나보면 편식하는 아이들이 많은 듯 한데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그림책과 <돼지김밥 보드게임>이라면 즐겁고 흥미롭게  편식 예방을 할 수 있을것 같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236 [책읽는부모] 2017 꿈다락 토요문화학교 <시가 된 노래, 노래가 된 시 - 청소년, 시를 노래하다> 2기 모집 imagefile indigo2828 2017-07-25 39
3235 [자유글] 8세남아 개똥이의 부수입. updateimagefile [4] 강모씨 2017-07-19 228
3234 [자유글] 한여름 밤의 딴짓 imagemoviefile [3] anna8078 2017-07-19 200
3233 [책읽는부모] [공지] 책읽는부모 11기 _7월 도서 배송 지연 안내입니다 베이비트리 2017-07-17 139
3232 [건강] 가족 여름휴가는 건강단식캠프로오세요-[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7-17 138
3231 [책읽는부모] <세 살 버릇 여름까지 간다> 웃다가 찡, 육아일기 같은 가족 소설 imagefile 강모씨 2017-07-16 340
3230 [자유글] 유치원생이나 초등 저학년이 워드나 한글 문서를? [2] sybelle 2017-07-13 255
3229 [나들이] 엑스레이맨 - 닉 베세이전 다녀왔어요^^ imagefile 신순화 2017-07-10 473
3228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연필깎는 즐거움 imagefile 안정숙 2017-07-10 373
3227 [책읽는부모] 인디고 서원에서 학부모세미나 '열두 달 작은 강의'를 엽니다 indigo2828 2017-07-08 158
3226 [책읽는부모]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image wls0486 2017-07-03 217
3225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1기]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1] hawoo7 2017-07-02 214
3224 [책읽는부모]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를 읽고 돼지김밥 놀이를 하고;;; ^^ imagefile singri4 2017-06-30 222
3223 [직장맘] 누워 있는 아빠. 5분만... 애잔하다. imagefile [2] 강모씨 2017-06-30 326
3222 [책읽는부모]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를 읽고 sunhwaone 2017-06-29 204
3221 [자유글] [아빠의 평등육아 일기] 긴 머리 소년의 마음근육 imagefile [2] ???? 2017-06-29 1194
3220 [책읽는부모] <서평>돼지김밥 편식예방 보드게임 imagefile newturn1986 2017-06-29 167
3219 [자유글] 오늘은 피곤함이 너무.. bupaman 2017-06-28 136
3218 [건강] 여름을준비하는현명한방법'7월생활단식'접수중입니다-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6-28 151
» [책읽는부모] [서평] 돼지김밥 보드게임 &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imagefile [1] octhy24 2017-06-27 2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