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소비자원 “보니코리아 아웃라스트 유아 제품 사용 자제”

2017. 06. 23
조회수 1208 추천수 0
한국소비자원, 소비자안전 주의보 발령
발진·잔기침 등 84건의 위해사례 접수
제품에서 흰 가루 떨어져 ‘위험’
산업부 해당 제품 피해 사고 조사 중

00500366_20170623.JPG
보니코리아 아웃라스트 소재 유아용 제품을 사용한 아기들이 발진·잔기침 등 부작용을 겪고 있다며 소비자들이 강하게 반발하고 있다. 인터넷 카페에 올라온 피해 사례 사진.

한국소비자원은 발진·잔기침 등 각종 부작용 사례가 접수되고 있는 보니코리아의 유아용 섬유제품에 대한 사용을 자제하라고 촉구했다.
소비자원은 “보니코리아가 만든 아웃라스트 소재 제품과 관련해 84건의 위해사례가 접수됐고, 이 중 유아의 호흡기 및 피부 질환을 호소하는 사례도 34건”이라며 “이 제품의 사용을 자제하라는 소비자안전 주의보를 발령한다”고 23일 밝혔다.

아웃라스트 소재는 미국 항공우주국(NASA)에서 우주복 제작을 목적으로 만든 온도 조절 신소재다. 주로 아웃도어나 기능성 정장 등 의류제품에 사용돼왔다. 보니코리아는 아웃라스트 코팅 원단으로 유아용 섬유제품(매트, 시트, 담요, 수면조끼 등)을 만들어 시중에 판매했다.

이 제품은 안전기준에는 적합하나 제품에 집중적인 외부 압력이 가해질 경우 흰 가루가 떨어지는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자원은 “떨어진 흰 가루가 피부에 자극을 주거나 호흡기에 이물감을 주는 것으로 추정 된다”고 설명했다.
현재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에서 해당 제품으로 인한 유아의 피해 등 사고 조사가 진행 중이다. 소비자원은 국가기술표준원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피해 구제 등 필요한 후속 조치를 진행할 예정이다.

김소연 기자 dandy@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 청와대 “생부에게 양육비 청구 등 비혼모 지원방안 검토 중”청와대 “생부에게 양육비 청구 등 비혼모 지원방안 검토 중”

    베이비트리 | 2018. 04. 25

    ‘히트앤드런 방지법’ 제정 청원 답변 청와대는 비혼모의 아이 양육비를 정부가 먼저 지급하고, 이후 생부를 상대로 비용을 청구하는 ‘양육비 대지급 제도’ 등 양육비 지원정책을 검토하고 있다고 24일 밝혔다.엄규숙 청와대 여성가족비서관은...

  • “아이들의 ‘그냥’은 ‘그냥’이 아녜요”“아이들의 ‘그냥’은 ‘그냥’이 아녜요”

    양선아 | 2018. 04. 25

    스스로 알아서 놀다 보면발견과 배움의 기쁨 쑥쑥[놀이 중심 어린이집 가보니] 그날의 ‘어린이 선생님’이 나서하루 일과 짠다, 놀고 먹고 놀고… 장기,&n...

  • 비만 예방 수칙…짜게 먹지 말고 충분히 자는 습관 필요

    베이비트리 | 2018. 04. 20

    생활 속 비만 예방 수칙 식사시간 정해놓고 천천히 먹어야채소 많이 먹고 규칙적 운동은 필수잠들기 2시간 전 음식 섭취 말아야자신의 키에 맞는 몸무게나 허리둘레를 유지하는 것이 건강의 지름길이라는 말에는 누구나 동의한다. 비만이 각종...

  • ‘아동수당’ 선정기준액 3인가구 월 1170만원 이하‘아동수당’ 선정기준액 3인가구 월 1170만원 이하

    베이비트리 | 2018. 04. 18

    복지부, 아동수당법 시행규칙·고시 입법예고소득인정액에 따라 하위 90%에 매달 10만원 지급2012년 10월 이후 출생아동 대상 9월부터 주기로가족. 게티이미지뱅크오는 9월부터 만5살 이하 아동을 둔 3인 가구의 월 소득인정액이 1170만원을 넘지 않으...

  • 전남 공공산후조리원, 해남에 이어 강진도 개원한다전남 공공산후조리원, 해남에 이어 강진도 개원한다

    베이비트리 | 2018. 04. 18

    강진의료원, 5월1일부터 농어촌 산모의 신청을 받을 예정해남의료원, 2015년부터 2년 8개월 동안 산모 700명 이용 해남종합병원 안에 있는 공공산후조리원 1호점 신생아실 전남도청 제공전남 해남에 이어 강진에도 공공기관에서 운영하는 산후조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