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거짓말은 싫은데 자꾸만 하게 되네

베이비트리 2017. 06. 23
조회수 853 추천수 0
00503509_20170622.JPG 
투덜이 빈스의 어느 특별한 날 
제니퍼 홀름 지음, 김경미 옮김/다산기획·1만2000원

“윙키 아저씨, 아저씨가 깡통 스무개에 10센트라고 했잖아요!”

열살인 빈스는 단단히 화가 났다. 땀을 뻘뻘 흘리며 동생 커밋과 몇 시간이나 쓰레기더미를 뒤졌는데 윙키 아저씨는 “난 깡통 쉰개라고 했어”라며 딱 잡아뗐다. 분하지만 방법이 없다. ‘어른들은 거짓말쟁이’라고 생각하며 빈스는 5센트를 받는 것으로 타협했다. 직업을 구하지 못한 아빠, 남의 빨래를 대신하며 푼돈을 버는 엄마, 두 동생을 생각하면 이거라도 받아야 한다.

빈스는 미국 플로리다 남쪽에 있는 작은 섬 키웨스트에 산다. 1930년대 대공황으로 이곳 주민들은 대부분 직업 없이 구호물품에 의지해 생활한다. 쓰레기를 치울 돈도 없어 마을 곳곳엔 쓰레기가 쌓여 있다. 어느 집 할 것 없이 아이들도 돈벌이에 나선다. 윙키 아저씨의 거짓말에 화가 난 빈스는 친구들과 다른 돈벌이로 껌이나 과일샐러드를 만들어 팔아보지만 모두 실패한다. 그러다 조니 케이크스 아저씨의 밀주 운반을 돕게 된다. 불법이라 마음이 불안해도 쉽게 돈을 벌자 망설임도 점점 사라졌다. 어쩌다 하게 된 거짓말로 ‘절친’인 친구의 집이 불타기 전까진.

<투덜이 빈스의 어느 특별한 날>은 늘 투덜대지만 가족을 생각하는 마음씨 착한 빈스의 성장 이야기다. 어른들의 이런저런 거짓말을 이해할 수 없었던 빈스가 돈을 벌기 위해 거짓말을 하면서 거짓말은 왜 하게 되는지, 거짓말을 왜 해선 안 되는지를 겪고 깨닫는 이야기를 유쾌하게 그려낸다. 미국에서 가장 오래된 아동 문학상인 뉴베리상을 세 차례나 수상한 제니퍼 홀름의 신작이다.

실제 키웨스트의 역사에 바탕을 두고 쓰여 그 당시 인물들과 사건들에 대한 묘사가 뛰어나다. 그 당시 건축형태인 목조 주택 때문에 끊임없이 화재를 염려하는 모습이나 더러운 환경 탓에 기생충 감염이 빈번한 일화 등이 그려진다. 프랭클린 루스벨트 대통령의 뉴딜 정책으로 마을에 온 행정관 줄리어스 스톤 주니어가 마을 사람들과 힘을 합쳐 도시를 휴양지로 만드는 과정까지 허투루 담지 않았다. 초등 3학년 이상.


김미영 기자 instyle@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아이들이 맘껏 숨쉬며 살아갈 세상은?아이들이 맘껏 숨쉬며 살아갈 세상은?

    베이비트리 | 2018. 04. 27

    자연·환경 소중함 일깨우는 그림책들‘진짜’ 하늘 대신 ‘가짜’ 하늘 그림인간 피해 숨는 가장 오래된 나무  모아비/미카엘 엘 파티 글·그림, 권지현 옮김/머스트비·1만6000원하늘을 만들다/무라오 고 글·그림, 김숙 옮김/스콜라·1만2000원봄이 왔...

  • [4월 27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발버둥치다 외[4월 27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발버둥치다 외

    베이비트리 | 2018. 04. 27

     발버둥치다 ‘코다(CODA)는 청각장애인 부모를 둔 비장애인 자녀를 뜻하는 영문 머릿글자다. 열여덟살 유나는 청각장애인 부모에 대한 의무감과 채무감을 안고 살아왔지만, 한편으로 가족으로부터 도망가고 싶은 마음 때문에 괴로워한다. ...

  • 나와 다르다는 것, 그렇게 불편한가요나와 다르다는 것, 그렇게 불편한가요

    양선아 | 2018. 04. 27

     불편한 이웃 유승희 글·그림/책읽는 곰·1만1000원동물들이 주인공이지만 인간 세상에서 일어나는 일들과 너무 흡사해 감정이입이 절로 된다. 유승희씨가 최근 펴낸 장편 동화 <불편한 이웃>은 나와 다른 사람들을 배척하고 따돌리는 ...

  • 누구나 떠올릴 법한 ‘우리 마을’ 이야기누구나 떠올릴 법한 ‘우리 마을’ 이야기

    베이비트리 | 2018. 04. 27

     우리 마을이 좋아김병하 지음 /한울림어린이·1만2000원사람들이 소· 염소· 닭과 함께 살아가는 곳, 한여름 낮에는 나무 밑 평상에 모여 벌레 울음소리 들으며 더위를 쫓고 밤에는 부엉이 울음소리를 들으며 별똥별 보는 곳, 한평생 농사...

  • [4월 13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봄나물에는 무엇이 있을까요?[4월 13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봄나물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베이비트리 | 2018. 04. 13

     봄나물에는 무엇이 있을까요? 봄이 왔다는 소식을 가장 먼저 알리는 것은 봄나물들이다. 땅에 납작 붙어 겨울을 이겨낸 민들레, 꽃줄기가 나오기 전에 뿌리째 캐어 먹는 냉이, 국을 끓여 먹을 뿐 아니라 약으로도 쓰이는 쑥…. 세밀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