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어린이 교통사고 10건 중 6건, 어린이공원 주변서 일어난다

베이비트리 2017. 06. 21
조회수 555 추천수 0
경기연구원, 도내 5년간 관련 실태 보고서 발표
보호자 79.1%·어린이 50% “안전하지 않아” 불안
연구원 “어린이공원을 어린이보호구역에 포함해야”

경기도에서 발생한 어린이 교통사고 10건 중 6건이 어린이공원 주변에서 집중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20일 경기연구원이 경기도 어린이공원 교통안전 실태를 진단하고 개선방안을 담아 공개한 “경기도 어린이공원 주변 교통안전 증진방안” 보고서를 보면, 2011년부터 2015년까지 경기도 어린이공원 주변에서 발생한 어린이 교통사고는 8192건으로 전체 어린이교통사고의 59.2%를 차지했다. 어린이공원 방문자 설문 조사에서도 보호자 79.1%, 어린이 50%가 안전하지 않다고 응답하는 등 이용자들도 어린이공원 주변 지역 교통에 불안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어린이공원 이용자 10명 중 7명은 어린이공원 주변의 교통안전 향상을 위한 시설 설치가 필요하다고 답했다. 필요 시설로는 과속방지턱, 방호울타리, 주정차카메라, 신호·속도단속카메라, 횡단보도 순으로 꼽았다.

어린이공원은 ‘도시공원 및 녹지 등에 관한 법률’이 규정한 ‘어린이의 보건 및 정서생활의 향상에 이바지하기 위하여 설치하는 공원’으로, 1500㎡ 이상 규모의 시설을 의미한다. 시·군이 지정·관리하는 경기도내 어린이공원은 현재 1917곳이다.

빈미영 경기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어린이공원 교통안전 증진을 위해 공원조성 단계부터 보행안전시설을 설치할 수 있도록 ‘도로공원 및 녹지 등에 관한 법률’을 개정하고 ‘도로교통법’을 개정해 어린이공원도 어린이보호구역으로 포함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주거지 주차단속 및 주차정비 강화 △어린이보호구역 시설 표준단가 공시 △어린이공원 조성 및 관리체계화 △어린이공원 주변 보행환경 개선을 위해 쓰레기 방치에 대한 규제강화 △어린이교통안전을 위한 교육홍보 및 안전지도의 정기적 추진도 필요하다고 지적했다.

홍용덕 기자 ydhong@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사립유치원 반발에 시민감사관 확대 무산?

    베이비트리 | 2017. 07. 26

    경기도 의원 8명 발의 철회해 확대안 표류의회, 9월 임시회 때 해당 조례 재추진키로경기도교육청의 시민감사관 수를 확대하는 조례 개정안이 사립유치원들의 반발로 표류하고 있다.25일 경기도 의회에 따르면, 교육위원회 소속 민경선 의원(더불어민주...

  • 국공립 유치원생 40%까지’ 유아교육 계획안에 사립유치원 반발

    베이비트리 | 2017. 07. 26

    저소득층 지역에 공립 단설유치원 등정부 “2022년까지 상향” 계획안 공개사립유치원업계 “원아수 줄어” 반대“네살인 첫째를 내년이면 유치원에 보내고 싶어 알아보는 중이다. 관리가 투명하고 교원의 질이 검증된 국공립에 보내고 싶은데, 우리 동...

  • 집 나가면 더위 고생, 집 안 피서놀이 깔깔깔집 나가면 더위 고생, 집 안 피서놀이 깔깔깔

    양선아 | 2017. 07. 26

    슈퍼맨 망토, 아이 얼굴 사진 등종이인형 선풍기에 붙여 펄럭펄럭엄마의 ‘딴짓’에 너도나도 “대박”    더워도 너무 덥다. 이런 날씨에 부모들은 아이를 데리고 나가서 놀 엄두조차 나지 않는다. 차라리 집에서 선풍기나 에어컨을 틀어...

  • 워킹맘의 세번째 임신 “쉬운 줄 알았습니다만”워킹맘의 세번째 임신 “쉬운 줄 알았습니다만”

    양선아 | 2017. 07. 26

    조금만 움직여도 땀이 송골송골 맺히는 요즘, 홀몸이 아닌 임신부는 얼마나 힘들까요? 7년 전 이맘때, 저는 둘째 아이를 낳기 직전이었습니다. 몸은 무겁고 일에 치이고 하루하루 힘들었지요. 그래서 ‘시계를 보지 않는 자유’를 누리기 위해 휴...

  • 사춘기는 ‘폭풍과 긴장기’…불안부터 이해해야사춘기는 ‘폭풍과 긴장기’…불안부터 이해해야

    베이비트리 | 2017. 07. 25

    [스마트 상담실] 중3 아들이 스마트폰 쓰면서 불성실해지고 거짓말을 해요Q. 중3 아들이 스마트폰 사용 뒤 학교생활에 불성실해지고 학원에 빠지더니 거짓말을 하며 스마트폰 게임을 합니다. 배신감이 들고 실망스럽기만 합니다. 어떻게 지도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