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제 손이라도 빌려드릴까요?

베이비트리 2017. 06. 08
조회수 683 추천수 0
00503086_20170608.JPG
고양이 손을 빌려드립니다
김채완 지음·조원희 그림/웅진주니어·1만2000원

“짱디야, 엄마랑 책 읽자. 제목 읽어봐.”
“고양이 손을 빌려드… ‘리’에다가 ‘ㅂ’ 받침이니까 ‘립’니다. 고양이 손을 빌려드립니다.”
“잘했어. 이제 엄마가 읽어줄게.”

어느 마을에 아주 바쁜 엄마가 있었어. 집안일이 많아 좋아하는 산책을 할 수도 없었대. 엄마는 집에서 키우는 노란 고양이(노랭이)를 보며 “고양이로 태어났으면 좋았을 텐데”라고 부러워했어. 그러던 어느날 지친 엄마는 “고양이 손이라도 빌리고 싶다”고 무심코 말했어. 이 말은 일본 속담인데, 바빠서 일손이 부족할 때 하는 말이래. ‘속담’이 뭔지 모르겠지? 흠… 그냥 계속 읽어줄게.
00503087_20170608.JPG
웅진주니어 제공

엄마가 “고양이 손이라도 빌리고 싶다”고 중얼거리자 노랭이가 “제 손이라도 빌려드릴까요?”라고 말했어. 깜짝 놀란 엄마는 얼떨결에 “네” 하고 대답했지. 그러자 고양이는 청소, 요리 등 온갖 집안일을 하기 시작했어. 고양이가 도와준 덕분에 엄마는 낮잠도 자고 산책도 할 수 있었지. 그런데 엄마가 점점 변하기 시작했어. 온몸에 털이 나더니 엉덩이에는 꼬리도 생겼어. 하지만 회사일로 바빴던 아빠는 엄마의 변화를 눈치채지 못했어. 뒤늦게 고양이로 변한 엄마를 발견한 아빠는 두 사람이 행복했던 시간을 떠올리며 엄마의 소중함을 깨닫게 돼.

“짱디야, 엄마가 회사도 가고 집에서 청소하고 설거지도 하느라 엄청 바쁘잖아? 책에서처럼 엄마가 고양이로 변신하면 어떡하지?”
“엄마가 너무 바빠서 고양이로 변해?”
“응. 아빠랑 짱디가 설거지랑 장난감 정리를 같이 안하면 엄마가 힘들어서 고양이로 변할지도 몰라.”
“그럼 내가 (엄마가) 고양이로 변하지 않게 설거지랑 청소랑 다 도와줄게.”
“고양이처럼 짱디가 손 빌려주는거야?”
“응. 엄마는 고양이로 변하지마. 짱디가 엄마한테 뽀뽀도 많이 해줄게.”

전 연령대.

김미영 기자 instyle@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2월 9일 어린이 새책] 가출 같은 외출 외[2월 9일 어린이 새책] 가출 같은 외출 외

    베이비트리 | 2018. 02. 09

     가출 같은 외출 두 집 살림 하는 아빠 등 자신의 환경을 숨기려는 영주, 친구의 숙제를 해 주는 대가로 돈을 받기로 한 상진, 부모님의 가게 일을 돕느라 제 좋아하는 일 하나 해본 일 없는 주령 등 우리 주위에 있을 법한 주인...

  • 북극 갈매기가 남극까지 날아간대!북극 갈매기가 남극까지 날아간대!

    베이비트리 | 2018. 02. 09

    동물들의 놀라운 지구 여행기 로라 놀스 글, 크리스 매든 그림, 김아림 옮김/한겨레아이들·1만3000원어린이 그림책의 ‘지배자’는 동물이다. 인간의 모습이 투영된 동물 캐릭터들은 읽는 이들을 웃고 울리면서 깨달음을 선사한다. 동물들이 어떻게 태어...

  • ‘아 진짜’ 한마디에 담긴 동생의 마음‘아 진짜’ 한마디에 담긴 동생의 마음

    양선아 | 2018. 02. 09

    용돈 더 받고 소파 독차지하는 형억울하고 속상한 동생의 단 한마디단순한 그림 앞세운 ‘따뜻한책’ 시리즈  아 진짜/권준성 스토리, 이장미 그림/어린이아현·1만3000원 마음/마일두 글, 슬슬킴 그림/어린이아현·1만3000원살다 보면 구구절절 설명하기...

  • [1월 26일 어린이 새책] 학교에 간 언니[1월 26일 어린이 새책] 학교에 간 언니

    베이비트리 | 2018. 01. 26

     학교에 간 언니 늘 함께 있던 언니가 어느날 학교에 간다며 가버리고, 혼자 남아서 언니를 기다리는 기분을 잘 포착해 표현한 그림책. 어쩐지 다른 언니가 되어버린 듯한 언니를 기다리는 아이는 창 밖으로 남산 케이블카가 서로 엇갈...

  • 스스로 부족함을 느낄 때 어른이 된다스스로 부족함을 느낄 때 어른이 된다

    베이비트리 | 2018. 01. 26

     오빠는 어른인 척강경수 글·그림/꿈꾸는초승달·1만2000원태웅이가 사는 동네에선, 아이들이 다들 머리에 노란 왕관을 쓰고 있다. 왕관은 열살 즈음에야 자연스럽게 없어지는데, 그건 더 이상 ‘꼬맹이’가 아니라는 신호라고 한다. 이제 열살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