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11기 책읽는 부모로 받은 돼지김밥 보드게임을 아이들과 해봤어요.

택배가 오자마자 뜯어서 아이들과 신나게 편식예방용 "돼지김밥" 보드게임을 했어요.
4가지 반찬을 골고루 식판에 담으면 김밥완성! 먼저 김밥 5개를 만드면 승자!


20170605_211614.jpg


자기에게 불리한 괴물카드 미션이 나오거나 게임에서 지면 울먹이는 아이들. (8살과 6살입니다)

여러번 게임을 하다보니, 둘째가 슬슬 꼼수를 부리기 시작합니다.

김밥3개 완성 카드를 맨 위에 놓고, 주사위를 멀리 던져서 6이 나왔다고 우기기까지...

 

20170605_211807.jpg

 

승자의 화려한 퍼포먼스.

 

게임을 하면서 자연스럽게 골고루 식판에 담아서 먹는 이야기며 편식하면 안돼요~ 하는 이야기를 하게 되는데, 과연 이런 이야기가 아이들에게 세뇌가 될까 싶기도 하는데... 편식 이야기를 재미있게 접근했다는 생각이 드네요. 며칠 동안 계속 아빠가 퇴근이 늦어서 아직 네가족 함께 게임을 하지는 못했지만, 아이들이 어서 그날이 오기를 기다립니다.

 

골고루 먹게 하려고, 저는 야채를 잘게 썰어서 볶음밥으로 자주 먹이고는 했는데요.

며칠 전에는 비빔밥을 시도했어요. 지난 토요일에 논농사 체험을 갔다가 먹은 비빔밥이 너무 맛나다고, 아이들이 집에서도 해먹자고 하더군요.

저는 사실 고추장을 별로 좋아하지 않아서, 비빔밥도 집에서는 자주 하지 않았는데요.
고기 안넣고 표고버섯 볶아 넣었는데..아이들에게 버섯과 호박 채썰기 맡겼어요.
자기 손으로 썰어서 요리하면, 다 먹을 것 같은 기대를 했지요.


20170604_124936.jpg

 

둘째는 맛있다면서 엄지척~ 한그릇 뚝딱했는데,

첫째는 표고버섯이 싫다, 참기름이 많다, 조금이다 어쩌고...반찬투정을 하기 시작하며 울먹이며 웅얼거리더군요.  결국 남편이 밥을 빼앗고 밥상에서 추방했어요. ㅠㅠ
배고플 때 까지 굶으라고....먹던 밥은 그대로 랩을 싸서 배고플 때 먹으라고...

식구들은 1시에 밥먹었는데, 첫째는 3시 넘어서야 밥을 먹었습니다.

역시 시장이 반찬이라고, 배가 고파야 골고루 먹기도 되나봅니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183 [자유글] 점점 더워지는 것 같아요.. bupaman 2017-06-22 293
3182 [자유글] 목이 계속 뻐근하네요. bupaman 2017-06-21 244
3181 [건강] 내몸에주는 최고의휴식 '건강단식캠프' 접수중입니다-[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 image okemos 2017-06-19 277
3180 [책읽는부모] <김밥은 왜 김밥이 되었을까?> 돼지 김~밥! imagefile 강모씨 2017-06-15 809
3179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또 먹고 싶어 [5] 난엄마다 2017-06-14 485
3178 [자유글] 집에가면서 치킨이나 사들고.. bupaman 2017-06-13 383
3177 [자유글] 머리가 자꾸 지끈지끈... [1] bupaman 2017-06-12 411
3176 [자유글] 경계에 서서 [2] 난엄마다 2017-06-12 361
3175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딸들을 위한 생리 노래 image [2] 윤영희 2017-06-11 864
3174 [자유글] 수많은 넋을 기리며 [2] 난엄마다 2017-06-11 632
3173 [자유글] 금요일이 제일 좋네요~ㅎ [1] bupaman 2017-06-09 384
3172 [직장맘] 세번째 육아휴직 imagefile [6] 강모씨 2017-06-09 778
3171 [자유글] 금요일아 얼른되라~ [1] bupaman 2017-06-08 347
» [책읽는부모] 돼지김밥 보드게임 imagefile [2] 푸르메 2017-06-07 839
3169 [자유글] 내일 드디어 쉬는 날이네요~ bupaman 2017-06-05 422
3168 [책읽는부모] <영어책 한 권 외워봤니?> 영어뿐 아니라 살아가는 자세에 대한 이야기 imagefile [5] 강모씨 2017-05-30 772
3167 [건강] [수수팥떡가족사랑연대]남양주 '굿바이아토피교실' 6/24(토) 접수중입니다 image okemos 2017-05-30 516
3166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엄마는 모르는 아이의 속마음 imagefile [2] 윤영희 2017-05-29 966
3165 [건강] 여름맞이 미리 준비하는 건강강좌 안내드려요~~ file kkebi33 2017-05-29 467
3164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육아와 알랭 드 보통 [1] 윤영희 2017-05-18 7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