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나는 나답게 살고 싶을 뿐인데

양선아 2017. 05. 26
조회수 952 추천수 0
여성으로 자라난다는 건 뭘까 
소녀들을 위한 페미니즘 입문서

1495711034_00503591_20170525.JPG
나에 관한 연구 
안나 회글룬드 글·그림, 이유진 옮김/우리학교·1만3000원

스웨덴 작가 안나 회글룬드가 쓰고 그린 <나에 관한 연구>는 14살 소녀가 여성으로서 자아를 찾아가는 과정을 그린 자전적 소설이다. 아동에서 성인으로 건너가는 길목에 있는 청소년기를 겪어본 사람은 안다. 그 시기 머릿속에서 얼마나 많은 질문이 솟아오르고, 마음속 폭풍은 또 얼마나 거센지.

이 책의 주인공 로사도 일상에서 질문을 멈출 수 없다. 다른 친구들은 월경을 시작했는데, 아직 월경 시작 전인 로사는 자신의 몸에 대한 질문부터 시작한다. ‘저 작은 구멍에서 어떻게 아기가 나오는 거지?’ ‘파티마는 월경을 왜 부끄럽게 여기지? 나는 아직도 월경을 안 하는 내가 부끄러운데….’

몸에 대한 궁금증에서 시작된 로사의 탐구의식은 여성에 대한 사회적 편견과 억압으로까지 사고가 확장된다. 로사는 몸에 딱 붙는 배꼽티를 입고 굽 높은 부츠를 신으면 심장이 쫄깃해지고 기분이 좋아진다. 그런데 그것도 잠시. 어느새 자신의 몸이 자신의 몸이 아닌 것처럼 불편하다. 이상한 아저씨들이 이상한 눈빛으로 쳐다보기 때문이다.

00503590_20170525.JPG
이뿐 아니다. 여성이라는 이유로 감당해야 할 것이 한두 가지가 아니다. 밤에 혼자 공원을 가고 싶어도 못 가고, 항상 조심해야 한다. 얼굴이 예쁘면 ‘백치 미녀’라고 하고, 넝마조각 같은 치마를 입고 외모에 신경쓰지 않으면 괴상망측한 아이 취급을 당한다. 불편하지만 풍성한 가슴을 위해 많은 여성이 ‘뽕브라’를 한다. 남자애들은 잘못을 저지르고도 실수라고 하면 대충 넘어가는데, 여자아이들이 잘못할 땐 죄다 약해 빠진 것과 연결시킨다.

자신보다 먼저 삶을 산 언니나 부모가 보여주는 어른의 삶도 이해 불가인 것은 마찬가지다. 언니는 자신을 함부로 대하는 남자 친구와의 관계에서 주체적이지 못하다. 엄마는 일과 가사에 지쳐 미치기 일보 직전인데, 아빠는 자기 팬티가 어디 있느냐고 엄마에게 묻는다.

이 작품은 세계 최대 규모의 어린이책 박람회인 볼로냐 도서전에서 지난해 라가치상 픽션 부문 ‘스페셜 멘션스’(SPECIAL MENTIONS)를 수상했다. 스웨덴의 주요 일간지는 이 작품에 대해 “시적이고, 아름답고, 철학적이다!”라고 환호했다.

사춘기 여자아이가 겪는 심리적 변화를 세밀화처럼 잘 그린데다 여성으로서의 자아를 찾아가는 과정에서 통과의례처럼 거쳐야 하는 질문들을 잘 짚었다. 청소년뿐만 아니라 사춘기를 통과하는 아이의 마음을 알고 싶은 부모나 교사, 페미니즘에 대한 입문서를 찾는 이들에게 두루 도움이 되겠다. 12살 이상.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양선아 한겨레신문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현재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쓰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페이스북 : anmadang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 [9월 15일 어린이 새책] 딩동~ 곤충 도감 외[9월 15일 어린이 새책] 딩동~ 곤충 도감 외

    베이비트리 | 2017. 09. 15

    딩동~ 곤충 도감 호기심 많은 아이들이 스스로 질문을 던지고 그 답을 찾아갈 수 있도록 별다른 설명 없이 곤충의 그림과 사진만을 보여주는 책. 부모의 간섭 없이 자연스럽게 곤충들에 집중하도록 유도한다. ‘딩동~ 도감’ 시리즈로 <딩...

  • 인간이 닭장에 갇힌다면? 닭에게 동물 복지를!인간이 닭장에 갇힌다면? 닭에게 동물 복지를!

    베이비트리 | 2017. 09. 15

     용감한 닭과 초록 행성 외계인엔 파인 글·김이랑 그림, 황윤영 옮김/논장·1만원어느 날 아침, 앤드루는 학교에 가려 집을 나서던 길이었다. 집 주변 농장을 지날 때쯤 갑자기 암탉이 튀어나와 길을 가로막았다. 그 닭은 작은 책을 땅에 내...

  • 아빠, 슈퍼맨이 아니어도 괜찮아!아빠, 슈퍼맨이 아니어도 괜찮아!

    베이비트리 | 2017. 09. 15

    나는 아빠가안단테 글, 조원희 그림/우주나무·1만3000원아이에게 아빠는 어떤 모습일까. 대부분 아이가 바라고 상상하는 모습보다 기대에 훨씬 못 미친 모습일 테다. 이상은 높고 현실은 따라가기 버거우니까.<나는 아빠가>는 아빠가 완벽한 존재...

  • 심심해? 심심한 걸 즐겨봐!심심해? 심심한 걸 즐겨봐!

    양선아 | 2017. 09. 15

    심심한 게 뭔지 생각하는 아이별 이유 없이 구덩이 파는 아이아이들의 심심함을 다룬 두 책  심심해 심심해 - 요시타케 신스케 글·그림, 고향옥 옮김/주니어김영사·1만2000원구덩이 - 다나카와 슌타로 글, 와다 마코토 그림, 김숙 옮김/북뱅크·1만200...

  • [9월1일 어린이 새책] 조선시대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나요? 외[9월1일 어린이 새책] 조선시대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나요? 외

    베이비트리 | 2017. 09. 01

     조선시대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나요?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역사를 해설해주는 ‘민본 국가를 꿈꾼 조선’ 시리즈의 1권. 조선의 통치체제와 생활문화에 대한 질문들에 해당 분야의 전공 교수가 간결하면서도 핵심을 짚는 답변을 하는 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