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갑갑한 아파트 숲속 너희 있어 다행이야

베이비트리 2017. 05. 12
조회수 1329 추천수 0
도시의 나무 친구들
고규홍 글, 최경식 그림/다산기획·1만2500원

자연은 사람의 발길이 쉽사리 닿지 않는 큰 숲 등 먼 곳에만 있지 않다. 아파트 숲으로 둘러싸인 도시 속에서도 나무와 풀은 스스로 자란다. 전국 각지로 나무를 찾아 답사를 다니던 ‘나무 칼럼니스트’ 고규홍 작가는 어느날 문득 “그 나무들이 매일 출근하는 나의 곁을 지켜주고 있다는 것”을 깨닫고 깜짝 놀랐다고 한다.

이른 봄 아파트 단지 옆 학교에는 개잎갈나무가 푸른 잎으로 하늘을 떠받치고 있다. 아파트 단지에도 봄빛이 뚜렷해져, 뿌리에서 끌어올린 물이 가득 찬 듯 중국단풍의 줄기 빛깔이 달라졌다. 희고 탐스러운 백목련 꽃도 함께 피었다. 아파트 옆 넓은 도로에도 다양한 나무들이 서 있다. 키가 큰 메타세쿼이아, ‘플라타너스’라고도 불리는 양버즘나무에도 새 잎이 피었다. 고개를 떨구면 땅바닥 보도블록 틈에 핀 민들레를 볼 수 있다. 사람들의 발길에 채어도 봄이면 어김없이 새싹을 돋우고 노란 꽃을 피워 낸다. 아파트 뒤편 산책로로 가보면, 대표적인 봄나무인 벚나무들이 흰 꽃을 피워 올려 터널을 만든다. 봄이 왔음을 가장 먼저 알려주는 산수유에도 이미 노란 꽃이 조롱조롱 피어났다.

도시 속 자연에도 사계가 뚜렷하다. 여름이 되어도 모감주나무는 노랗고 자잘한 꽃을 피우고, 화단에는 보랏빛 맥문동 꽃송이가 맺힌다. 서늘한 가을바람이 불 때면 우리나라 큰 나무들 가운데 잎사귀가 가장 큰 오동나무가 잎새를 떨구기 시작한다. 은행나무는 노랗게, 단풍나무는 빨갛게 옷을 갈아입는다. 소나무와 가문비나무, 히말라야시더만 여전히 초록빛을 유지한다. 겨울이 되면 나무들도 겨울잠에 들지만, 돌아오는 계절엔 다시 푸른 잎을 틔우게 될 것이다. 이처럼 자연은 언제나 묵묵히 우리 곁에 머물며 우리의 눈길을 기다리고 있다는 것을 깨닫게 해준다. 초등 저학년.

최원형 기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2월 9일 어린이 새책] 가출 같은 외출 외[2월 9일 어린이 새책] 가출 같은 외출 외

    베이비트리 | 2018. 02. 09

     가출 같은 외출 두 집 살림 하는 아빠 등 자신의 환경을 숨기려는 영주, 친구의 숙제를 해 주는 대가로 돈을 받기로 한 상진, 부모님의 가게 일을 돕느라 제 좋아하는 일 하나 해본 일 없는 주령 등 우리 주위에 있을 법한 주인...

  • 북극 갈매기가 남극까지 날아간대!북극 갈매기가 남극까지 날아간대!

    베이비트리 | 2018. 02. 09

    동물들의 놀라운 지구 여행기 로라 놀스 글, 크리스 매든 그림, 김아림 옮김/한겨레아이들·1만3000원어린이 그림책의 ‘지배자’는 동물이다. 인간의 모습이 투영된 동물 캐릭터들은 읽는 이들을 웃고 울리면서 깨달음을 선사한다. 동물들이 어떻게 태어...

  • ‘아 진짜’ 한마디에 담긴 동생의 마음‘아 진짜’ 한마디에 담긴 동생의 마음

    양선아 | 2018. 02. 09

    용돈 더 받고 소파 독차지하는 형억울하고 속상한 동생의 단 한마디단순한 그림 앞세운 ‘따뜻한책’ 시리즈  아 진짜/권준성 스토리, 이장미 그림/어린이아현·1만3000원 마음/마일두 글, 슬슬킴 그림/어린이아현·1만3000원살다 보면 구구절절 설명하기...

  • [1월 26일 어린이 새책] 학교에 간 언니[1월 26일 어린이 새책] 학교에 간 언니

    베이비트리 | 2018. 01. 26

     학교에 간 언니 늘 함께 있던 언니가 어느날 학교에 간다며 가버리고, 혼자 남아서 언니를 기다리는 기분을 잘 포착해 표현한 그림책. 어쩐지 다른 언니가 되어버린 듯한 언니를 기다리는 아이는 창 밖으로 남산 케이블카가 서로 엇갈...

  • 스스로 부족함을 느낄 때 어른이 된다스스로 부족함을 느낄 때 어른이 된다

    베이비트리 | 2018. 01. 26

     오빠는 어른인 척강경수 글·그림/꿈꾸는초승달·1만2000원태웅이가 사는 동네에선, 아이들이 다들 머리에 노란 왕관을 쓰고 있다. 왕관은 열살 즈음에야 자연스럽게 없어지는데, 그건 더 이상 ‘꼬맹이’가 아니라는 신호라고 한다. 이제 열살이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