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벽

자유글 조회수 1221 추천수 0 2017.04.25 06:24:24

새벽

 

 

차가운 바닷물 빛이었구나

해 뜨기 전 새벽은

지난겨울 출렁이던

한강 물빛이 이랬지

 

창밖이 푸르스름해진다

날이 밝아온다

새벽빛이 어슴푸레하다

 

눈을 붙여보려 할수록

잠과 멀어졌다

뭔 놈의 생각이 그리 많은지

 

그러고 보니

벌써 1년 뒤 걱정이구나

내가 하려는 일이 무엇인지

무엇을 하고 싶은지

무엇을 할 수 있는지

 

수련회 가는 큰 아이

도시락을 싸야한다

깜빡 늦게 일어날까  

한 날 해야 할 일이 겹쳤다

이를 어찌할꼬

 

에라

억지로 청하기 힘들다면

그냥 지새우자 

하루 종일 무거운 머리안고

뛰어다닐 생각하니

멍해온다

 

아직 밤을 새울 만큼

체력이 남은 게야 

새벽이 어찌 생겼나

현관문 열고 나가 본다

 

 

 

-----------------------------------------------------------

안부인사

 

모두 건강한 하루 보내세요.

오늘밤은 잠 잘 오는 하루 되세요.

밤만큼이라도 근심걱정 잊고

좋은 꿈 꾸시길.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161 [자유글] 마주이야기 2 [1] 푸르메 2017-05-15 1007
3160 [자유글] 5월 어느 날 [1] 난엄마다 2017-05-14 1004
3159 [나들이] 서울명산트래킹-남산에 다녀와서 imagefile [1] yahori 2017-05-11 990
3158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응모]11기 지원해봅니다! newturn1986 2017-05-11 688
3157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1기]지원합니다.^^ [1] elpis0319 2017-05-10 784
3156 [책읽는부모] 4월선정도서-영어책 한 권 외워봤니? elpis0319 2017-05-10 1110
3155 [책읽는부모] <완벽하지 않아도 괜찮아> 지레짐작하지 말고 직접 말해보자. imagefile [2] 강모씨 2017-05-09 790
3154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엄마로 살면서 할 수 있는 일 [2] 윤영희 2017-05-08 864
3153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선거를 앞두고 image [2] 케이티 2017-05-04 854
3152 [자유글] 간이의자라도 두어 앉게 해 주세요 [1] sybelle 2017-05-04 743
3151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작은 행복, 작은 사치 imagefile [2] 윤영희 2017-05-01 864
3150 [요리]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인디고 옆 심야식당 - 백석의 맛을 찾아서 image indigo2828 2017-04-30 801
3149 [책읽는부모] 영어 잘하는 비법 <영어책 한 권 외워봤니?> [3] 꿀마미 2017-04-30 1428
3148 [책읽는부모] '새로운 세대를 위한 민주주의 시리즈' 총 3권 출간! imagemovie indigo2828 2017-04-29 791
3147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절로 싹트는 마음 [4] 살구 2017-04-26 1135
3146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인천 배다리 놀이터 이야기 image [3] 케이티 2017-04-25 1233
» [자유글] 새벽 [6] 난엄마다 2017-04-25 1221
3144 [자유글] 아이들과 마주이야기 [10] 푸르메 2017-04-24 1003
3143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숲체험, 너마저 [5] 윤영희 2017-04-23 1066
3142 [자유글] [엄마와 글쓰기] 시작해 볼까요? imagefile [7] 윤영희 2017-04-17 109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