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왜 공부 못하는 아이들이 우등생을 회장으로 뽑을까?

베이비트리 2017. 04. 21
조회수 981 추천수 0
한미화의 어린이책 스테디셀러

00503723_20170420.JPG
기호 3번 안석뽕
진형민 지음, 한지선 그림/창비(2013)

아침부터 사거리가 시끄럽다 했더니 선거 유세차량에서 노래가 찢어지게 나온다. 날마다 뉴스에서는 대통령 후보들의 지지율이 어떤지, 누가 무슨 잘못을 했네 하는 보도가 쏟아진다. 다행인 건 이번 선거에 젊은이들의 관심이 높다는 거다. 평소 정치 이야기를 나눠본 적이 없는 30대 책방 아저씨가 불쑥 이런 말을 건넸다. “제가 원래 투표를 잘 안하는데요, 이번에는 해야겠어요.” 많은 대가를 치렀지만 살아 있는 공부가 된 것은 분명하다. 일련의 사건과 이번 선거 과정을 아이들과 함께 보는 어른들이라면 이 책을 같이 읽어보길 권한다.


<기호 3번 안석뽕>은 학생회장 선거를 둘러싼 이야기다. 석진이는 시장 사람들이 “떡집 석뽕이”라고 불러대는 걸 빼고는 지극히 평범한 아이다. 애초에 선거에는 관심도 없었다. 문제는 회장 선거를 준비한다며 잘난 척하는 반장이 꼴보기 싫어, 시장통 아이들 중 한명이 ‘우리도 선거 준비한다’고 허세를 부리면서 시작되었다. 그나마 성적이 중간인 석진이가 밀리다시피 회장 선거에 나가기로 한 것이다.

장난으로 시작했지만, 시장통 아이들의 생각은 곱씹을 만하다. 아이들의 슬로건은 “일등만 사람이냐, 꼴찌도 사람이다. 꼴찌까지 생각하는 기호 3번 안석진”이다. 반장의 슬로건은 “기호 1번 명품후보 고경태”다. 하지만 석진이는 반신반의한다. “학교란 공부 잘하는 애들 위주로 돌아가는 데 아닌가. 어쩌다가 무슨 일을 잠깐 맡는다 해도, 공부 못하는 게 재수 없이 설친다는 소리나 안 들으면 다행인 거다.”

석진이가 다른 생각을 하게 된 건, 시장 코앞에 들어선 대형마트 때문이다. 시장 슈퍼집 딸인 백보리를 따라, 대형마트에 바퀴벌레를 살포하러 간 석진이는 그제야 깨닫는다. 마트라는 괴물이 시장 가게들을 모두 잡아먹으려 하고 있다는 걸. 이 때문에 경찰서에 잡혀간 석진이는 마트 사장님 앞에서 그저 잘못했다고, 용서해달라고 비는 아버지를 보고 또 생각을 한다. “왜 아버지는 슈퍼 아줌마처럼 떵떵거리며 큰소리치지 않았을까?”


동화는 개성 강한 시장통 아이들과 사람들이 등장해 내내 흥미진진하다. 게다가 회장 선거를 소재로 삼았으나 이내 힘센 자와 약자의 이야기로 확대된다. 무엇보다 이 과정을 통해 석진이는 자기 말대로 생각이란 걸 하기 시작했다. 물론 동화 속에서도 현실에서도 석진이가 회장이 되는 그런 드라마틱한 일은 단번에 생기지 않는다. 인간의 역사에서 변화란 그리 쉬운 일은 아니니까. 그래도 석진이는 아버지랑은 좀 다르게 착한 사람이 될지 모른다는 기대를 품어본다. 석진이의 아버지는 부처님 가운데 토막 같다는 소리를 듣는 착한 사람이다. 하지만 착한 사람이라고 해도 자신의 권리는 자신이 지키지 않으면 아무도 지켜주지 않는다. 석진이는 회장 선거에 나가 이렇게 말한다. “저는 언제나 개자식이 되지 않도록 노력하면서 우리 학교를 위해 사자처럼 일하겠습니다.” 우리가 새겨들어야 할 말이다. 초등4~6학년.

한미화 출판 칼럼니스트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9월 15일 어린이 새책] 딩동~ 곤충 도감 외[9월 15일 어린이 새책] 딩동~ 곤충 도감 외

    베이비트리 | 2017. 09. 15

    딩동~ 곤충 도감 호기심 많은 아이들이 스스로 질문을 던지고 그 답을 찾아갈 수 있도록 별다른 설명 없이 곤충의 그림과 사진만을 보여주는 책. 부모의 간섭 없이 자연스럽게 곤충들에 집중하도록 유도한다. ‘딩동~ 도감’ 시리즈로 <딩...

  • 인간이 닭장에 갇힌다면? 닭에게 동물 복지를!인간이 닭장에 갇힌다면? 닭에게 동물 복지를!

    베이비트리 | 2017. 09. 15

     용감한 닭과 초록 행성 외계인엔 파인 글·김이랑 그림, 황윤영 옮김/논장·1만원어느 날 아침, 앤드루는 학교에 가려 집을 나서던 길이었다. 집 주변 농장을 지날 때쯤 갑자기 암탉이 튀어나와 길을 가로막았다. 그 닭은 작은 책을 땅에 내...

  • 아빠, 슈퍼맨이 아니어도 괜찮아!아빠, 슈퍼맨이 아니어도 괜찮아!

    베이비트리 | 2017. 09. 15

    나는 아빠가안단테 글, 조원희 그림/우주나무·1만3000원아이에게 아빠는 어떤 모습일까. 대부분 아이가 바라고 상상하는 모습보다 기대에 훨씬 못 미친 모습일 테다. 이상은 높고 현실은 따라가기 버거우니까.<나는 아빠가>는 아빠가 완벽한 존재...

  • 심심해? 심심한 걸 즐겨봐!심심해? 심심한 걸 즐겨봐!

    양선아 | 2017. 09. 15

    심심한 게 뭔지 생각하는 아이별 이유 없이 구덩이 파는 아이아이들의 심심함을 다룬 두 책  심심해 심심해 - 요시타케 신스케 글·그림, 고향옥 옮김/주니어김영사·1만2000원구덩이 - 다나카와 슌타로 글, 와다 마코토 그림, 김숙 옮김/북뱅크·1만200...

  • [9월1일 어린이 새책] 조선시대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나요? 외[9월1일 어린이 새책] 조선시대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나요? 외

    베이비트리 | 2017. 09. 01

     조선시대 사람들은 어떻게 살았나요? 어린이 눈높이에 맞춰 역사를 해설해주는 ‘민본 국가를 꿈꾼 조선’ 시리즈의 1권. 조선의 통치체제와 생활문화에 대한 질문들에 해당 분야의 전공 교수가 간결하면서도 핵심을 짚는 답변을 하는 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