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완벽한 아이’는 어디서 사나요

베이비트리 2017. 04. 21
조회수 1218 추천수 0
‘아이 파는 마트’ 파격 설정 
부모들의 편의와 욕심으로 
아이 대하지 않나 반성케 해

00503910_20170420.JPG
완벽한 아이 팔아요
미카엘 에스코피에 지음, 박선주 옮김/길벗스쿨·1만2000원

아이가 뱃속에 있을 때 부모들의 바람은 한가지다. “건강하게만 태어나다오.” 아이가 배 밖으로 나오면? 그때부턴 순간순간 마음이 바뀐다. “혼자서도 잘 놀았으면” “편식 좀 안 했으면” “말 좀 잘 들었으면” “공부 좀 잘했으면” 하고 바라는 게 많아진다. 부모 마음에 쏙 들게 누가 봐도 ‘완벽한 아이’는 없다는 걸 알지만 아이와 티격태격 하다 보면 한숨이 절로 나오는 것은 어쩔 도리가 없다.

<완벽한 아이 팔아요>는 그렇게 한때나마 완벽한 아이를 꿈꿨거나 다른 아이와 내 아이를 끊임없이 비교하며 완벽한 아이로 만들려고 하는 부모들을 뜨끔하게 하는 그림책이다. 책은 아이를 대형마트에서 산다는 파격적인 설정으로 시작한다.

00503909_20170420.JPG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음… 아이 하나 사려고요.” 어느 화창한 날, 뒤프레 부부는 대형마트를 찾는다. 마트 외벽엔 ‘쌍둥이 특가세일’ ‘둘째는 단돈 1유로’ ‘5명 구입시 무료 배송 혜택’ 등이 적혀 있다. 뒤프레 부부는 음악 잘하는 아이, 집안일 잘하는 아이 등 다양한 ‘상품’을 보다가 “완벽한 아이를 찾는다”고 말한다. 점원은 “잘 아시겠지만 완벽한 아이는 워낙 인기 모델”이라며 딱 하나 남은 바티스트를 데려온다.

그렇게 가족이 된 바티스트는 정말 완벽한 아이였다. 이가 썩는다며 군것질도 마다하고, 밥투정도 하지 않는다. “놀아달라” “재워달라” 귀찮게 하는 법이 없다. 항상 예의바르고 공부도 잘하는 등 모든 상황에서 완벽하다. 아빠가 데리러 오는 시간을 깜빡해 늦게 와도, 엄마가 냉장고가 텅텅 비었다며 밥을 못 해줘도 아이는 화를 내긴커녕 오히려 “괜찮다”며 부모를 위로한다.

그러던 어느 날, 엄마 아빠가 학교 축제 날짜를 헷갈리는 바람에 튀는 옷을 입고 간 바티스트가 친구들에게 놀림을 당하게 된다. 바티스트는 부모에게 불만을 터트리고, 화들짝 놀란 부모는 아이를 데리고 다시 마트로 향한다. 바티스트와 뒤프레 부부는 어떻게 되었을까?

충격 반전이 숨겨 있는 <완벽한 아이 팔아요>는 부모들의 심리를 거울처럼 비춰주는 책이다. “너는 왜 그것밖에 못 하냐”며 꾸짖던 부모를 아이가 어떤 눈으로 보고 있을지 되돌아보게 한다. ‘편의와 욕심으로 아이를 대했던 나는 완벽한 부모인가’ 저절로 반성하게 된다. 세상에 ‘완벽한 아이’는 없다. 그저 세상 그 무엇과도 비교할 수 없이 소중한 ‘내겐 너무 완벽한 아이’만 있을 뿐이다. 아이와 책을 읽으며 나는 어떤 부모인지, 어떤 부모가 돼줬으면 하는지 물어보면 어떨까. 4살 이상.

김미영 기자 instyle@hani.co.kr, 그림 길벗스쿨 제공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멋진 여성 위인들처럼 내 꿈을 이룰래요멋진 여성 위인들처럼 내 꿈을 이룰래요

    양선아 | 2018. 06. 15

    1세대 컴퓨터 프로그래머,한국 첫 여의사 등 ‘역할모델’성차별·고정관념 극복한 여성들 그레이스 호퍼 로리 월마크 글, 케이티 우 그림, 김종원 옮김/두레아이들·1만1000원점동아, 어디 가니?길상효 글, 이형진 그림/씨드북·1만3000원어린이에게 역할...

  • 물방울 따라가는 시각예술의 묘미물방울 따라가는 시각예술의 묘미

    권귀순 | 2018. 06. 15

     물의 여행송혜승 글·그림/논장·1만3000원만물은 점, 선, 면으로 되어 있다. 직관적 조형미를 내면화하는 시기는 언제일까? 명암으로 사물을 구분하는 갓난아기가 보는 최초의 그림책인 초점책은 점, 선, 면으로 구성된 ‘흑백의 기하학’이 압축...

  • [6월 15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통일 할아버지 외[6월 15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통일 할아버지 외

    베이비트리 | 2018. 06. 15

    통일 할아버지 문익환 늦봄 문익환 목사의 탄생 100년을 맞아, 어린이·청소년에게 문 목사의 삶과 뜻을 소개했던 평전이 개정 출간됐다. 만주 북간도 용정에서의 출생에서부터, 쉰아홉의 나이에 뛰어든 민주화 운동, 통일의 물꼬를 트기 위해 ...

  • [6월1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그건 네 잘못이 아니야 외[6월1일 어린이·청소년 새책] 그건 네 잘못이 아니야 외

    베이비트리 | 2018. 06. 01

     그건 네 잘못이 아니야 ‘동의와 허락에 관한 십대들의 스킨십 이야기’라는 부제 그대로, 하굣길 10대들의 대화를 통해 성적 행위에서 ‘동의’란 무엇인지 되새긴다. 자유로운 상황 속에서의 주체적인 선택과 선택에 대한 존중이 중요하...

  • 내 마음속 지하실의 도깨비내 마음속 지하실의 도깨비

    양선아 | 2018. 06. 01

    반달김소희 지음/만만한책방·1만2000원<반달>은 김소희 작가의 자전적 성장 만화다. 작가는 13살 김송이를 통해 30년 전의 어둡고 축축한 자신의 기억을 끄집어내 담담하게 들려준다. 가난과 외로움, 차별 속에서 삶의 묵직한 시간을 통과해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