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기변환_DSCN7683.JPG


둘째가 초등2학년을 마칠 무렵,
학교에서 운전면허증처럼 생긴 종이를 하나 받아왔다.
<구구단 면허증>이라 적힌 이 작은 종이에는
증명사진크기만 하지만 밝게 웃는 아이의 사진이 들어있고
아이가 다니는 초등학교 주소와 이름 등이 적혀있었다.

2학년 2학기 내내 배우고 익힌 구구단을
각 단마다 순서대로 외우기, 거꾸로 외우기, 무작위로 질문했을 때 정답맞히기 등
모든 과정에 통과했을 경우, 이 <구구단 면허증>이란 걸 받게 된단다.
큰아이가 초등2학년이었던 5,6년 전만 해도 이런 게 없더니
요 몇 년사이에 일본의 교육도 조금씩 변하고 있다는 실감이 든다.

놀이와 게임 형식으로 공부를 배울 때가 그렇지 않은 경우에 비해
훨씬 아이들의 집중도가 높아지고 효율적이란 생각 때문인지,
학교 수업내용도 실생활과 연관된 놀이와 게임 형식이 늘어난 것 같다.
<구구단 면허증>에 적힌 말 중에 특히 재밌었던 건,
이 자격증의 유효기간이 "구구단을 기억하는 때까지" 라는 것이었다.

일정기간이 지나면 운전면허증도 갱신해야 하는 것처럼
구구단 면허증도 갱신이 필요하다는 조건이 재밌었다.
아이들에겐 이런 조건들이 제법 진지하게 느껴졌던 모양인데,
애써 딴 이 면허증이 무효가 되지 않게 하려면
틈틈히 구구단을 연습해야 한단다.
그게 2학년 때 담임선생님과 헤어질 때, 마지막 약속이었다고 한다.

이번 봄, 3학년이 된 뒤 배우는 수학은
지난해 내내 배우고 익힌 구구단을 활용한 나눗셈 공부가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이미 다 배운 구구단이지만, 3학년 수학 수업을 할 때면
항상 시작을 구구단 게임으로 시작한다고 한다.

무작위로 나온 구구단에 누가 먼저 답을 맞추는지 내기를 한다든가,
구구단을 순서대로 써서 전체 걸린 시간을 타이머로 계산한다든가.

크기변환_DSCN7676.JPG

2단부터 9단까지 쓰는데 처음엔 11분이 걸렸는데
2,3일에 한번씩 연습하다보니, 할 때마다 10분 5초, 9분 30초, 8분 55초 ...
100미터 달리기 기록을 달릴 때마다 조금씩 앞당기는 연습처럼,
구구단 기록을 매번 갱신하는 걸 아이는 굉장히 즐거워했다.

공부라기 보다는 어떤 기술을 익히는 연습,
저번보다 나은 기록이 나왔을 때의 성취감과 자신감을
맛보며 즐거워하는 것 같았다.
딸을 키울 때는 그렇게까지 실감하지 못했는데,
아들들에게 아마 이런 게임 형식의 공부방식이 더 효과가 있다는 생각이 든다.
문제를 풀 때 타이머 등을 사용해 시간제한을 하는 것을 남자아이들은 더 즐기며
의욕을 보이데, 어떤 조건이나 목표가 있을 때 더 집중력이 생기거나
순발력을 발휘하는 모습들을 딸 육아 때보다 훨씬 많이 보게 된다.
물론 성별의 차이라기 보다 아이 개개인의 차이도 있겠지만.

아이가 구구단을 배우는 과정을 지켜보며 그런 생각이 들었다.
구구단은 10살이 채 되기도 전에 배우기 시작해
평생 실생활 속에서 사용하는 유용한 셈법이다.
아이가 7,8,9단, 숫자가 커지는 구구단 외우기를 귀찮아할 때
그런 이야기를 해 주었다.
"엄마도 수학을 못 했지만, 마흔이 훨씬 넘은 지금도
 살면서 구구단을 얼마나 많이 쓰는지 몰라.
 할머니가 되어서도 구구단은 아마 매일 쓰게 되지 않을까?"

초등 시기에 한번 제대로 배워두면,
세계 어느 나라를 가서도 적용되는 게 구구단이다.
똑같은 구구단을 각 나라에서는 어떤 언어로 외우는지,
어떤 리듬으로 혹은 노래로 만들어 외우는지도 궁금해진다.
외울 때 어떤 부분이 어려운지, 잘 기억하기 어려운 단은 몇 단인지
각 나라 아이들의 구구단을 둘러싼 에피소드들만 모아봐도 재밌을 것 같다.

수학이 특히 발달했다는 인도에서는
구구단을 20단 정도까지는 누구나 보통으로 외운다는데
예를 들면,
동네 후미진 구멍가게 주인도 470원짜리 물건을 17개 살 경우
얼마가 필요한 지, 암산으로 금방 계산할 수 있다고 들었다.
아마, 언어가 너무 다양한 나라라 모두가 공통으로 소통할 수 있는
방법으로 숫자가 발달하게 된 모양이다.

2학년을 보냈던 지난해 내내, 거실 벽에 구구단표를 붙여두었는데
어느날 아이와 함께 재밌는 걸 발견하게 되었다.
9단의 답, 두 자리 수가 십의 자리는 0-8, 일의 자리는 9-1의 순서로
나열된다는 것이다. 아마 더 찾아보면, 재밌는 규칙이나 10단이후의 곱셈도
조금씩 암기할 수 있지 않을까 싶다.
공부라는 게 귀찮고 힘들 때도 많지만, 한 학년씩 올라갈 때마다
전 학년에서 배운 것을 토대로 새로운 지식들이 쌓여가고
몰랐던 것을 깨달아가는 과정은 아이들 삶을 생기있게 만들어준다.
초등 6년간의 시간은 아이들이 그런 배움의 즐거움과
조금씩 연습하고 노력하는 과정을 쌓아가는 중요한 시기다.

실생활에 도움이 되고 어른이 된 이후에도 유용한 공부라면
아이들이 열심히 할 수 있을 때, 제대로 익힐 수 있었으면 좋겠다.
삶에 필요한 공부를 아이들이 좀 더 놀이처럼 즐기며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많았으면..
둘째 아이가 냉장고에 붙여둔
<구구단 면허증>을 볼 때마다 그런 생각이 든다.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첨부
윤영희
배낭여행 중에 일본인인 지금의 남편을 만나 국제결혼, 현재 남편과 두 아이와 함께 도쿄 근교의 작은 주택에서 살고 있다. 서둘러 완성하는 삶보다 천천히, 제대로 즐기는 아날로그적인 삶과 육아를 좋아한다. 아이들이 무료로 밥을 먹는 ‘어린이식당 운동’활동가로 일하며, 계간 <창비어린이>에 일본통신원으로 글을 쓰고 있다. 저서로는 <아날로그로 꽃피운 슬로육아>가 있다.
이메일 : lindgren707@hotmail.com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31719134/a6c/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843 [양선아 기자의 육아의 재발견] 독박 육아 끝장낼 엄마 정치(1) imagefile 양선아 2017-04-24 2789
1842 [이승준 기자의 주양육자 성장기] 육아휴직 계산서 imagefile 이승준 2017-04-24 1028
1841 [뽀뇨아빠의 저녁이 있는 삶] 공개수업 1시간 아이에게 다가간 1미터 imagefile [2] 홍창욱 2017-04-21 2003
1840 [최형주의 그림육아일기] 자연 생활 imagefile [2] 최형주 2017-04-20 2810
1839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따뜻한 밥 한 그릇 imagefile [4] 신순화 2017-04-20 3449
1838 [강남구의 아이 마음속으로] 어떻게 지내세요? imagefile [4] 강남구 2017-04-19 4045
1837 [안정숙의 일하는 엄마, 글쓰는 엄마] 세월호와 제주도 그리고 글쓰기 imagefile 안정숙 2017-04-18 1617
1836 [박수진 기자의 둘째엄마의 대차대조표] ‘유예’는 언제까지? imagefile [2] 박수진 2017-04-18 1955
» [일본 아줌마의 아날로그 육아] 구구단 면허증 imagefile [3] 윤영희 2017-04-18 2785
1834 [정은주의 가슴으로 키우는 아이] 스마트폰이냐 자전거냐 imagefile 정은주 2017-04-17 2557
1833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열한 살 마음은 고슴도치 마음 imagefile [4] 신순화 2017-04-13 2528
1832 [이승준 기자의 주양육자 성장기] 세련된 아빠이고 싶지만 imagefile 이승준 2017-04-12 3090
1831 [일본 아줌마의 아날로그 육아] 우리집만의 '윤식당' updateimagefile [4] 윤영희 2017-04-12 2762
1830 [정은주의 가슴으로 키우는 아이] 거짓말 거짓말 imagefile [2] 정은주 2017-04-10 3294
1829 [뽀뇨아빠의 저녁이 있는 삶] 제주살이 8년, 살아보니 어때? imagefile [2] 홍창욱 2017-04-10 6743
1828 [이상한 나라의 케이티] 엄마가 간다, 맘스 라이징(Moms Rising) image [1] 케이티 2017-04-08 2426
1827 [윤은숙의 산전수전 육아수련] 제가 왜이럴까요? 자식 상대성이론에 대하여 imagefile [4] 윤은숙 2017-04-06 4691
1826 [세 아이와 세상 배우기] '평범한 날'이 가장 '빛나는 날'이다 imagefile [4] 신순화 2017-04-04 2541
1825 [즐거운아줌마의 육아카툰] [육아카툰66편] 아... 이 놈의 봄봄봄!!! imagefile [2] 지호엄마 2017-04-04 1750
1824 [정은주의 가슴으로 키우는 아이] 입양은 눈물의 씨앗인가 imagefile [6] 정은주 2017-04-03 3187

Q.아이가 미운 행동만 해요

6세남자쌍둥이에요 그중 큰둥이 아이에요변덕이 심하고 산만하고 분잡하고 행동이 과격하고식탐이 많아요 자다가 제가...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