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요즘 자녀에게 ‘에코’를 사주는 이유

베이비트리 2017. 04. 04
조회수 873 추천수 0

초등학생에게 아마존이 제작한 인공지능 비서 에코를 선물하는 일이 낯설지 않다. 이전에는 자녀가 원하기 전에 부모가 먼저 최신 기술을 활용한 하드웨어를 사주는 일이 드물었으니 ‘알파고 쇼크’ 이후 변화라고 할 수 있다. 기술이 삶의 중심에 들어온 것이다. 교육 환경은 발빠르게 바뀌고 있다. 초등학교에서 2019년부터 17시간, 중학교에서는 2018년부터 단계적으로 34시간 이상 실시하는 소프트웨어 교육의 당위성이 높아졌다. 초중학생 대상 프로그래밍 강좌도 곳곳에서 개설되었다. 인공지능 시대에 적응하기 위한 생각의 혁신이 진행 중이다.


왜 부모들이 인공지능 비서 에코를 자녀에게 선물하는 것일까? 아이들에게 기술의 변화를 이해시키기보다는 흥미 유발을 통한 영어 학습 목적에서일 것이다. 소프트웨어 교육이나 인공지능 기기 선물도 결론은 수학과 영어, 그리고 입시인 셈이다. 소프트웨어 교육장을 마련해서 몇차례 초등학생 대상 과정을 진행해봤던 전직 프로그래머는 이렇게 문제점을 지적한다. “지금의 프로그램 교육의 지향점을 모르겠다. 개발이 본질이 아닌 수학적 접근이 우선이다. 그나마 교육열이 강한 지역의 부모들만 관심이 있다. 이 과정에서 다른 사람이 짜놓은 프로그램을 아이들은 실행시켜볼 뿐이다.” 부모들의 머릿속은 여전히 기승전‘입’(입시)이다.

도야마 겐타로 박사는 책 <기술중독사회>에서 “현대사회의 교육에는 기술이 사회에 미치는 영향을 생각할 만한 체계가 부족하다. 우리는 어릴 적 생물수업 시간에 우리 몸이 어떻게 움직이는지를 배우고, 윤리수업 시간에는 정부가 어떻게 일하는지를 배운다. 하지만 컴퓨터수업 때에는 컴퓨터를 어떻게 쓰는지만 배우지 컴퓨터가 우리에게 어떤 영향을 미치는지는 배우지 않는다”고 지적했다. 많은 것이 바뀌고 있는 지금 시사하는 바가 크다. 기술 발전으로 인한 변화가 어떠한 범위에까지 영향을 미칠지에 대한 고민 없이 결국 영어·수학 위주 입시로 귀결된다면 이는 심각한 문제다.


고평석 사람과디지털연구소 객원연구원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소셜로봇은 아이들의 좋은 친구가 될 수 있을까”“소셜로봇은 아이들의 좋은 친구가 될 수 있을까”

    베이비트리 | 2017. 12. 12

    구본권의 디지털 프리즘_미국서 감정소통 소셜로봇 경쟁사용자와 감성적 소통을 가능하게 하는 소셜로봇이 인간 감정과 관계에 끼칠 영향에 대한 논의가 활발하다. 사진 지보 제공미국의 시사주간지 <타임>은 지난달 아이폰텐(X) 등 올해의 발명...

  • 유시민 “남는 초등교실 보육시설로” 청와대 청원 올렸다유시민 “남는 초등교실 보육시설로” 청와대 청원 올렸다

    베이비트리 | 2017. 12. 12

    문재인 대통령 보육정책에 힘 실어주기 위한 뜻으로 풀이유시민 전 보건복지부 장관. 노무현 재단 제공유시민 전 보건복지부 장관이 12일 청와대 누리집 국민청원 코너에 직접 청원 글을 올려 남는 초등학교 교실을 활용해 공공보육시설 ...

  • 몸은 시가에 가까워도 마음은 처가에몸은 시가에 가까워도 마음은 처가에

    베이비트리 | 2017. 12. 12

    통계청 ‘한국의 사회동향 2017’시가와 가까이 사는 비중 높지만연락빈도·지원비율 처가쪽 높아져시댁 부모와 같이 살거나 가까운 거리에 사는 부부의 비중이 여전히 높은 편이지만, 연락을 자주하거나 실질적인 지원을 주고받는 등 긴밀한 관계를 ...

  • 아이들 밥그릇 핑계 대며 싸우는 ‘경남도’ 어른들아이들 밥그릇 핑계 대며 싸우는 ‘경남도’ 어른들

    베이비트리 | 2017. 12. 11

    경남 도·교육청-도의회, 무상급식비 분담 비율 두고 마찰시민단체 “자유한국당 도의원들은 정치놀음 중단하라” ‘친환경무상급식지키기 경남운동본부’는 11일 기자회견을 열어 내년도 기관별 무상급식비 분담 비율과 관련해 집행부인 경남도와 도교...

  • “우리 소리를 배우고 싶다고?”“우리 소리를 배우고 싶다고?”

    베이비트리 | 2017. 12. 11

    대전연정국악원 초·중생 겨울방학 강습해금, 가야금, 설장구, 전래동요·민요 등11~14일 접수, 내년 1월8~19일 실시대전시립연정국악원은 겨울방학을 맞아 초·중학생을 대상으로 설장구, 해금, 가야금, 민요 강습을 연다. 대전시립연정국악원 제공겨울방학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