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모험 떠난 할아버지, 다섯살 된 할머니

베이비트리 2017. 03. 10
조회수 834 추천수 0
1489060967_00503175_20170309.JPG 
빅 백(Big Bag)-섬에 가다 
김완진 글·그림/고래가숨쉬는도서관·1만2000원
1489060976_00503174_20170309.JPG
하지만 하지만 할머니 
사노 요코 글·그림, 엄혜숙 옮김/상상스쿨·1만2000원

“언제나 같은 시간에 일어나 늘 앉던 의자에 앉아 항상 듣던 음악을 들으며 매일 비슷한 음식을 먹고 늘 마시던 차를 마시며 오늘도 어제와 별반 다를 것 없는 하루를 보내다 아침에 일어난 그 침대에 누워 잠을 청합니다.…”

<빅 백(Big Bag)-섬에 가다>의 첫 장은 이 문장들 옆으로 한 노인이 웅크린 채 침대에 누워있는 그림으로 시작된다. 노인은 어느 날 섬이 그려진 엽서 한 장을 받는다. “바다를 건너서 섬에 가봐야 진정한 어른”이라는 친구의 말에 그는 큰 가방을 싸서 집을 나선다. 집 밖으로만 나와도 노인에겐 새로운 세상이 펼쳐진다. 밤새 파티를 즐긴 듯한 젊은이들, 다 부서진 성문을 지키는 늙은 군인, 거인 나무꾼, 수다쟁이 선장 등 낯선 만남이 이어진다. 식당 주방장은 고기수프를 대접하며 그의 도전을 응원하고, 하룻밤 묵은 호텔에서 만난 사람들은 “막상 가보면 이곳이 그리울 거요” “가 봐야 좋은 건 아마 잠시뿐일 걸?”이라며 그의 마음을 흔들기도 한다. 하지만 노인이 태풍까지 뚫고 기어코 섬에 도착했을 때 그의 어깨를 더 움츠리게 했던 큰 가방은 사라지고 없다. 초등 3학년 이상.

00503176_20170309.JPG » <빅 백(Big Bag)-섬에 가다>. 고래가숨쉬는도서관 제공.

일본 유명 그림책 작가이자 수필가인 사노 요코가 쓰고 그린 <하지만 하지만 할머니>의 주인공 98살 할머니도 집을 벗어나지 않는다. 함께 사는 고양이가 물고기를 잡으러 가자고 해도 “하지만 나는 98살인 걸” 하고 대꾸하면서 익숙한 일만 한다. 할머니의 99번째 생일날, 고양이는 실수로 케이크에 꽂을 초를 5자루만 구해온다. 초를 끄며 “5살 생일 축하해”라고 스스로 말한 할머니는 다음날부터 진짜 5살이 된 것마냥 행동한다. 들판에서 나비처럼 팔랑거리며 뛰놀고, 5살짜리 고양이와 동갑내기 친구라도 된 양 함께 물고기도 잡는다. 할머니는 고양이에게 말한다. “나 어째서 좀 더 일찍 5살이 되지 않았을까. 내년 생일에도 양초 5자루 사 가지고 오렴.” 초등 1학년 이상.
00503173_20170309.JPG » <하지만 하지만 할머니>. 상상스쿨 제공.
<빅 백…>과 <하지만…>은 나이에 갇힌 삶을 깨고 나온 두 노인의 이야기를 보여준다. 그런데 왜 노인 이야기가 어린이책에 등장할까? <하지만…>의 저자 후기가 답을 줄 수 있을 것 같다. “할머니는 가장 많이 어린이의 마음을 지니고 있는 걸요.”

김미영 기자 instyle@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파트라슈와 함께 걸어온 길들파트라슈와 함께 걸어온 길들

    베이비트리 | 2017. 07. 21

    한미화의 어린이책 스테디셀러 플랜더스의 개위더 지음·하이럼 반즈 그림, 노은정 옮김/비룡소(2004)동시대를 살았다는 건 ‘말괄량이 삐삐’나 ‘플란더스의 개’의 주제가를 함께 흥얼거릴 수 있다는 게 아닐까. 그러기에 가수 이승환은 ‘플란다스의 개...

  • [7월21일 어린이 새책] 칠성이 외.[7월21일 어린이 새책] 칠성이 외.

    베이비트리 | 2017. 07. 21

     칠성이 황진미 작가의 새 책. 소싸움에 인생을 건 황 영감은 도축장에서 만난 어린 소를 데려다가 칠성이란 이름을 주고 싸움소로 키운다. 도축장에 끌려가 두려움에 짓눌려 있던 칠성이는 소싸움장에서 분노로 죽음의 두려움을 떼어내려...

  • 불 대신 꽃을 내뿜는 용이 나오는 옛날이야기불 대신 꽃을 내뿜는 용이 나오는 옛날이야기

    양선아 | 2017. 07. 21

    중앙아시아 옛이야기 그림책 시리즈각국 대표 작가와 한국 화가의 협업이색적인 문화를 가깝게 느낄 수 있어용감한 보스테리 아셀 아야포바 글·권아라 그림, 이미하일 옮김/비룡소·1만2000원나르와 눈사람 캅사르 투르디예바 글·정진호 그림, ...

  • 착하거나 나쁘거나 둘 다 내 안에 있어착하거나 나쁘거나 둘 다 내 안에 있어

    양선아 | 2017. 07. 07

     나쁜 생각은 나빠? 이시자카 케이 글·그림, 최진선 옮김/너머학교·1만2000원착하고 잘 웃고 말 잘 듣는 아이. 어른들이 기대하는 아이의 모습이다. <나쁜 생각은 나빠?>의 주인공 고양이 다마오도 평소엔 착한 아이의 모습이다. 그...

  • 텃밭에서 여름 채소들을 만나요텃밭에서 여름 채소들을 만나요

    베이비트리 | 2017. 07. 07

     여름 텃밭에는 무엇이 자랄까요?박미림 글, 문종인 그림/다섯수레·1만2000원텃밭은 아이들이 자연을 만나보기 좋은 장소다. 할머니를 따라 텃밭에 나가 갖가지 채소에 대해 알아보자.잎과 줄기를 먹을 수 있는 잎줄기채소의 대표적인 채소는 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