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디지털 불평등’ 영국과 한국의 경우

베이비트리 2017. 02. 07
조회수 2349 추천수 0

인터넷은 ‘지식의 민주화’를 가져왔다고 한다. 촘촘한 네트워크에 누구나 자유롭게 접속할 수 있고 지식 생산과 유통, 소비에 참여할 수 있다. 그런데 이를 활용하는 기회의 평등이라는 차원에서도 그러할까? 영국의 청소년을 위한 재단 프린스트러스트가 2016년 12월에 발표한 보고서는 ‘그렇지 않다’고 답한다. 이 보고서는 90% 넘는 영국 청소년이 스마트폰을 쓰지만 소외 계층의 청소년들은 접속수단의 다양성과 디지털 기술 사용 수준에서 차이를 보이고 있다고 지적한다. 그 차이는 교육과 직업의 기회에 대한 차별로 이어지는 ‘디지털 불평등’이 된다.


조사에 따르면 절반에 가까운 영국의 소외 계층 청소년들은 온라인에서 누구도 신뢰하지 못하고, 40%는 다른 사람의 부적절한 행동에 어떻게 대응해야 할지 모르고, 83%는 필요할 때 누구의 도움도 받지 못했다고 한다. 영국 청소년의 60%가 인터넷과 디지털 기술의 사용에 자신감을 표현할 때, 그들은 직업을 얻기 위한 온라인 활동의 방법조차 알지 못하고 있다.


뛰어난 정보기술 환경을 자랑하는 우리의 현실은 어떠할까? 경제협력개발기구의 2015년도 보고서 <학생, 컴퓨터, 학습>을 보면 한국의 디지털 기술의 교육 활용 수준은 최하위로 나타났다. 한국이 기록하고 있는 많은 꼴찌 목록에 하나 더 추가하는 의미로만 받아들여야 할까?


이 보고서에 나타나지 않은 정보기술 강국 한국의 민낯은 참혹할 정도다. 세계 최저 수준의 청소년 인터넷 사용시간과 최고 수준의 디지털 중독 위험, 악성댓글과 사이버 폭력에 무방비로 노출된 아이들, 제대로 된 디지털 교육 사이트 하나 없고 변변한 교육용 프로그램 하나 찾아보기 힘든 나라다.


적어도 한국은 영국과 같은 디지털 불평등은 없는 나라로 보인다. 모두가 제대로 된 디지털 교육을 받고 있지 못하다는 의미에서 ‘평등한 사회’인 것이다. 차라리 영국의 디지털 불평등이 부럽고, 그런 우리의 디지털 교육 현실이 부끄럽다.


이재포 협동조합 소요 이사장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어린이 활동공간 4곳 중 1곳은 중금속·실내공기질 기준 초과어린이 활동공간 4곳 중 1곳은 중금속·실내공기질 기준 초과

    베이비트리 | 2018. 02. 23

    2009년 이전 설립·연면적 430㎡미만 4639곳 중 1170곳 개선 필요두 기준 모두 초과한 곳은 112곳환경부가 소규모 어린이 활동공간을 진단한 결과 25.2%가 환경안전관리기준을 지키지 않은 것으로 나왔다. 클립아트코리아 제공(기사와 상관없음)소규...

  • 겁 많은 초등생 아들이 무서운 웹툰 보기에 빠졌어요겁 많은 초등생 아들이 무서운 웹툰 보기에 빠졌어요

    베이비트리 | 2018. 02. 19

    스마트 상담실“공포에 대해 적응감 키워가는 아이만의 방법”Q. 초등 3학년 아들이 어릴 적부터 겁이 많고 혼자 있는 것을 싫어했습니다. 지금도 여전히 겁이 많고 낯선 상황에서 행동이 소극적입니다. 그런데 언젠가부터 아이가 무서운 내용의 웹...

  • '엄마됨'을 강요하는 사회, 육아서도 자기계발서처럼'엄마됨'을 강요하는 사회, 육아서도 자기계발서처럼

    양선아 | 2018. 02. 13

      엄마들이 말하는 `엄마의 오늘' “저는 기존 육아서에서 ‘엄마가 일관성을 갖고 엄마가 중심을 잡고 뭔가 해야 한다’고 주장하는 것에 불만이 많았어요. 사실 교육 정책이고 뭐고 계속 바뀌는데 어떻게 엄마 혼자 중심을 잡나요?...

  • ‘가나다순’ 출석번호를 제안한다‘가나다순’ 출석번호를 제안한다

    베이비트리 | 2018. 02. 13

    0교시 페미니즘2016년 1월13일 예비 소집일에 서울 이태원초등학교에서 입학 등록을 마친 어린이가 1학년 교실 안을 둘러보고 있다. 김태형 기자 xogud555@hani.co.kr성평등한 학교를 위한 새 학기 액션플랜. 아직도 남학생은 1번, 여학생은 51번부터...

  • 국공립유치원 5년간 2600개 학급 신설국공립유치원 5년간 2600개 학급 신설

    베이비트리 | 2018. 02. 12

    국공립유치원 40%확대 5개년 세부계획택지개발지구 등 의무설립 규정 활용해경기 162개, 서울 65개 새로 지을 예정 정부가 2022년까지 국공립 유치원 2600개 학급을 더 만들겠다고 12일 밝혔다. 한겨레 자료사진정부가 신규 택지개발지역을 중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