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내려가는 길에

 


아침에 떠오르는 해
참 오랜만이다
동향으로 창이 난 집에서
이사한 후로
아침 해를

이리 길게 지켜본 것이
참 오랜만이다

 

줄기줄기 물방울 맺힌
뿌연 창 너머로
아침해가
강열하게 뚫고 온다

 

살짝 걸려있다가
조금씩 떠오를수록
마주보기 어렵다
저절로 고개가 숙여진다

 

새벽에 나오면서
깨우지 못하고 나온
아이들 얼굴이 아른거려
전화기를 든다

 

고속도로 위에서
오늘 하루를 무탈하게
떠오르는 해에게
두 손 모아 맡겨본다

 

-------------------------------------------------------------

세종시 초등학교에서 4, 5, 6학년 약 500여명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헌법마당이 펼쳐졌다. 조별 이끄미로 이번에 참석하면서 아이들 오전 수업 시작 시간에 맞춰 가야하다보니 새벽녘에 집을 나서야했다. 서울에서 출발하는 선생님들이 양재역에 모여 전세 버스로 함께 내려갔다. 해당 학교의 교장선생님이 헌법 읽기에 관심이 많으셔서 연결된 자리였다. 한 학년씩 체육관에 모여 약 17개의 모둠으로 나뉘어 학급 헌법을 만들어보는 시간을 가졌다. 40분씩 총 3회에 걸쳐 진행되었는데 생각보다 주어진 시간이 짧아 어찌나 시간이 후다닥 가던지. 손바닥헌법책을 받아든 아이들과 주권자, 공화국의 뜻을 알아가며 짧게 자신이 생각하는 학급 헌법을 적어냈다. 40분 안에 아이들의 이야기를 충분히 끌어내기가 쉽지 않았지만 헌법으로 만나는 소중한 시간이었다.

 

4교시를 마치고 맛본 학교급식은 최고였다. 미역국도 맛있고 깍뚜기도 맛있고. 교장선생님도 학교급식을 아이들이 가장 만족해 한다고 인정하셨다. 맛있는 점심을 든든하게 먹었더니 돌아오는 버스안에서 살짝 졸렸다.

--------------------------------------

 

다시 서울로 돌아가며

 


사람도 태어난 곳을
닮나보다
차창밖 아직은
앙상한 산허리가
아기자기하게
펼쳐진다

 

녹지 않은 눈들이
작은 골짜기
나무 그림자 사이로
간혹 나타난다

 

2월 어느 날
차 안으로 쏟아지는
따뜻한 햇살이
점심 먹은 두 눈을
무겁게 만든다

 

허허허
일 끝내고 돌아가며
느긋하게 즐기려는
마음을
고단한 몸은
봐주지 않는다

 

오후 2시
한창인 시간에
하루 일과가
다 끝난 듯
홀가분하다

 

함께 한 분들과
향기좋은 차 한잔
포근한 봄볕을
나누고 싶다

 

----------------------------------------------

새로운 경험의 시간이여서일까 내려가고 올라오는 길에 그냥 글이 쓰고 싶었다. 내려갈 때는 두 아이가 잘 일어나서 학교에 갈까, 많은 초등학교 아이들과 잘 어울릴 수 있을까 걱정했었다. 다행히 학교 담임선생임으로부터 문자는 안왔고 생각보다 40분 수업 시간은 금세 지나갔다. 오전 수업을 무사히 끝내서 마음도 홀가분하고 차 안에서 바라보는 바깥 풍경도 편하게 다가왔다. 따뜻하게 내려쬐는 봄볕을 맞으며 잠시 사색에 잠기고 싶을만큼.

 

사전 준비시간에다가 새벽부터 반나절 이상의 시간을 일부러 내서 다녀왔다. 뭐랄까 나 스스로에게 '잘했어.'라고 칭찬해주고 싶은 시간들이었다. 함께 소중한 시간을 만들어간 모든 분들께 다시 한번 감사한다. 덕분에 두 편의 시도 얻었다.

 

KakaoTalk_20170206_140729252.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3113 [책읽는부모] <내 아이 고집 이기는 대화법> 왜냐고 묻지 말아요~ imagefile [2] 강모씨 2017-02-12 800
3112 [건강] *입춘대길 건양다경 (立春大吉 建陽多慶)* file kkebi33 2017-02-06 503
» [자유글] 초등학교 헌법마당 세종시를 다녀오면서 imagefile [2] 난엄마다 2017-02-06 489
3110 [가족] 공연 소개 [치고 받고 놀래] 푸르메 2017-02-06 358
3109 [요리] [인디고 서원의 문화·예술·교육 프로그램] 영화관 옆 심야식당 image indigo2828 2017-02-05 367
3108 [자유글] 손빨래 난엄마다 2017-02-04 400
3107 [나들이] 고기잡으러, 썰매타러 화천으로 imagefile [2] yahori 2017-02-02 459
3106 [나들이] 온천노천탕과 보문사 앞바다 즐기는 석모도 여행 image 베이비트리 2017-02-02 1177
3105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 becks11 2017-02-01 469
3104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10기 신청원합니다. secret 2017-02-01 3
3103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secret starwld 2017-01-31 4
3102 [가족] 책읽는 부모 10기 신청~도전합니다 bagaji8668 2017-01-31 298
3101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 10기 지원해봐요! :) eyesaram84 2017-01-31 375
3100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jju514 2017-01-31 348
3099 [책읽는부모] 책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rlagywls314 2017-01-31 368
3098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babyazalea 2017-01-31 333
3097 [책읽는부모] 책읽는부모10기 지원합니다♡ elpis0319 2017-01-31 284
3096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1] msklavier 2017-01-31 381
3095 [책읽는부모] '내 아이 고집이기는 대화법'을 읽고 [2] 꿀마미 2017-01-30 496
3094 [책읽는부모] 책 읽는 부모 10기 신청합니다. [1] nikeshake 2017-01-26 5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