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아기들도 명절 증후군 있다?

양선아 2017. 01. 26
조회수 3960 추천수 0

kids-886587_960_720 (1).jpg » 우는 아기. 픽사베이.

흔히 명절 증후군이라고 하면 명절 음식 장만과 손님 접대 등 어른들의 과다한 가사 업무나 장거리 운전으로 인한 운전자의 피로 등을 떠올린다. 또 친척들의 지나친 사생활 간섭 등으로 인한 스트레스도 떠올린다. 그런데 어른들이나 청소년들 뿐만 아니라 아기들도 명절 증후군을 겪는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들은 드물다.

 

이정희 한국루돌프슈타이너인지학연구센터 대표는 “돌 이전 아이들의 경우 자연스러운 움직임을 통해 발달을 하므로 섬세한 돌봄의 손길이 중요하다”며 “명절 때 신생아가 이쁘다고 자주 안아주면서 만지는 행위는 오히려 아이의 입장에서는 지나친 자극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이 대표의 말처럼 아이를 키워본 부모들은 명절 이후 많은 사람들을 만난 뒤 아이의 잠투정이 더 심해지거나 아이가 안아달라고 더 보채 힘들었다는 경험담을 쏟아내곤 한다. 이 대표는 명절에 온 가족이 함께 모여 즐거운 시간을 가지는 것은 좋으나 신생아를 키우는 가족 구성원이 있다면 아이의 입장에서 좀 더 섬세한 배려가 있다고 조언한다.
 
다음은 아기 명절 증후군을 예방하기 위해 어른들이 알아둬야 할 원칙들이다.
 
첫째, 어른의 입장에서 귀여움의 표시로 누워있는 아기를 안아 주는 것은 가능한 피하는 것이 좋다. 누운 자세로 아기가 혼자 움직이는 것이 척추 발달에 유익하므로, 차라리 귀여운 아기 얼굴을 가까이에서 들여다보고 웃어주면 그것으로서 상호작용은 충분하다.
 
둘째, 6개월 전 아이를 안아주려면 가능한 수평을 유지해 주는 것이 좋다. 수직으로 안아주면, 척추에 무리를 줄 수 있다. 더욱이 시선의 위치에 따라 더 많은 자극을 받기 쉽다. 특히 울음을 달래려고 안아줄 때 서서 흔들어 주는 강도도 주의해야 한다.
 
셋째, 여러 사람이 동시에 접근하기보다 시간적 간격을 두고 한사람씩 아기에게 다가가는 것이 좋다. 타인을 마주하는 것 자체가 아기에게는 커다란 자극이므로 잠시 조용한 쉼이 필요하다.
 
넷째, 아기가 있는 주변은 늘 조용한 것이 좋다. 목소리 뿐 아니라 주변에서 들려오는 다양한 소리가 아기를 자극하기 때문이다.
 
다섯째, 명절 직후에는 부모가 갑작스런 외부 자극들에서 아이를 회복시키기 위해 집안 분위기를 조용하게 유지하는 것이 좋다. 수면을 돕기 위해 낮 동안의 돌봄에서(먹이고, 산책하고, 씻기고, 재우기 등) 생활 리듬을 규칙적으로 지켜줘야 한다. 또한 낮 동안 집에서 아기 혼자 편안하게, 가능한 많이 움직이도록 해주고, 유모차에 태워서 이동하는 시간도 줄이는 것이 좋다.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kr


book7_630.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양선아 한겨레신문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현재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쓰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페이스북 : anmadang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 보조교사 6천명 채용…어린이집 교사는 근무중 쉴 수 있을까?보조교사 6천명 채용…어린이집 교사는 근무중 쉴 수 있을까?

    베이비트리 | 2018. 06. 22

    시·도에 100억원 지원해 어린이집별 1명 채용 지원보조교사 업무범위 확대하고특정시간 교사 1인 2개반 담당“업무특성상 휴식 어려워…”휴식 대신 8시간 근무 주장도정부가 보조교사 6000명 채용 지원과 보조교사 업무범위 확대 등을 뼈대로 한...

  • 기저귀와 영유아용 물휴지, 국민청원 안전검사 첫 대상기저귀와 영유아용 물휴지, 국민청원 안전검사 첫 대상

    양선아 | 2018. 06. 21

     “만 24개월 딸을 둔 엄마입니다. 우리 딸이 하루종일 쓰는 기저귀는 안전한지 궁금합니다. 24시간 내내 차고 있어야 하는데 나쁜 성분이 있으면 안 되잖아요. 가끔 기저귀 갈 때 보면 발진이 생기는데 기저귀 때문은 아닌지 걱정되고 브랜...

  • ‘월 10만원 아동수당’ 오늘부터 신청‘월 10만원 아동수당’ 오늘부터 신청

    베이비트리 | 2018. 06. 20

    만 6살 미만 대상 오는 9월 첫 지급주민센터·‘복지로’ 누리집 통해 신청부모 소득·재산 선정기준 이상은 제외부모의 양육부담 완화를 목적으로 하는 아동수당 신청이 20일 시작됐다. 아동수당은 부모의 소득인정액이 선정기준 이하인 만 6살 미만...

  • 유아교육진흥원 10돌…교사연수 성과봤지만 부모지원은 미흡유아교육진흥원 10돌…교사연수 성과봤지만 부모지원은 미흡

    양선아 | 2018. 06. 20

    유아교육진흥원 10년, 빛과 그림자  교원 78%가 연수, 만족도 90% 넘어자료 질 높고 맞춤식 연수 호평교재 배부나 체험 신청 등엔 아쉬움 부모들 대부분 진흥원 존재 몰라절반 넘어 ‘이용해본 적이 없다’ “학부모들은 흥미 위주로 ...

  • 법원 “육아휴직 급여, 12개월 지나도 신청할 수 있어”법원 “육아휴직 급여, 12개월 지나도 신청할 수 있어”

    베이비트리 | 2018. 06. 18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울중앙지법 건물 법원 문양. 김명진 기자 littleprince@hani.co.kr12개월의 육아 휴직 급여 신청 기간을 넘겨 급여를 신청했다는 이유로 해당 급여를 지급하지 않은 고용노동청의 처분이 위법하다는 법원의 판단이 나왔다.서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