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아기들도 명절 증후군 있다?

양선아 2017. 01. 26
조회수 2972 추천수 0

kids-886587_960_720 (1).jpg » 우는 아기. 픽사베이.

흔히 명절 증후군이라고 하면 명절 음식 장만과 손님 접대 등 어른들의 과다한 가사 업무나 장거리 운전으로 인한 운전자의 피로 등을 떠올린다. 또 친척들의 지나친 사생활 간섭 등으로 인한 스트레스도 떠올린다. 그런데 어른들이나 청소년들 뿐만 아니라 아기들도 명절 증후군을 겪는다는 사실을 아는 사람들은 드물다.

 

이정희 한국루돌프슈타이너인지학연구센터 대표는 “돌 이전 아이들의 경우 자연스러운 움직임을 통해 발달을 하므로 섬세한 돌봄의 손길이 중요하다”며 “명절 때 신생아가 이쁘다고 자주 안아주면서 만지는 행위는 오히려 아이의 입장에서는 지나친 자극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실제로 이 대표의 말처럼 아이를 키워본 부모들은 명절 이후 많은 사람들을 만난 뒤 아이의 잠투정이 더 심해지거나 아이가 안아달라고 더 보채 힘들었다는 경험담을 쏟아내곤 한다. 이 대표는 명절에 온 가족이 함께 모여 즐거운 시간을 가지는 것은 좋으나 신생아를 키우는 가족 구성원이 있다면 아이의 입장에서 좀 더 섬세한 배려가 있다고 조언한다.
 
다음은 아기 명절 증후군을 예방하기 위해 어른들이 알아둬야 할 원칙들이다.
 
첫째, 어른의 입장에서 귀여움의 표시로 누워있는 아기를 안아 주는 것은 가능한 피하는 것이 좋다. 누운 자세로 아기가 혼자 움직이는 것이 척추 발달에 유익하므로, 차라리 귀여운 아기 얼굴을 가까이에서 들여다보고 웃어주면 그것으로서 상호작용은 충분하다.
 
둘째, 6개월 전 아이를 안아주려면 가능한 수평을 유지해 주는 것이 좋다. 수직으로 안아주면, 척추에 무리를 줄 수 있다. 더욱이 시선의 위치에 따라 더 많은 자극을 받기 쉽다. 특히 울음을 달래려고 안아줄 때 서서 흔들어 주는 강도도 주의해야 한다.
 
셋째, 여러 사람이 동시에 접근하기보다 시간적 간격을 두고 한사람씩 아기에게 다가가는 것이 좋다. 타인을 마주하는 것 자체가 아기에게는 커다란 자극이므로 잠시 조용한 쉼이 필요하다.
 
넷째, 아기가 있는 주변은 늘 조용한 것이 좋다. 목소리 뿐 아니라 주변에서 들려오는 다양한 소리가 아기를 자극하기 때문이다.
 
다섯째, 명절 직후에는 부모가 갑작스런 외부 자극들에서 아이를 회복시키기 위해 집안 분위기를 조용하게 유지하는 것이 좋다. 수면을 돕기 위해 낮 동안의 돌봄에서(먹이고, 산책하고, 씻기고, 재우기 등) 생활 리듬을 규칙적으로 지켜줘야 한다. 또한 낮 동안 집에서 아기 혼자 편안하게, 가능한 많이 움직이도록 해주고, 유모차에 태워서 이동하는 시간도 줄이는 것이 좋다.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kr


book7_630.jpg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양선아 한겨레신문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현재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쓰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페이스북 : anmadang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 SF는 공부에 방해물?

    베이비트리 | 2017. 05. 16

    몇 년 전 테드 창의 공상과학소설(SF)을 한 학생에게 추천했다. 그 학생은 올해에 그 책을 읽었다고 알려왔다. 공상과학소설에 대한 부모의 부정적 시선 때문이었다. 그나마 테드 창 원작의 영화 <컨택트>가 개봉되어 기회를 가졌다고 했다....

  • 남자에게 커피 한 잔은 약, 여자에게 커피 3잔은 독?남자에게 커피 한 잔은 약, 여자에게 커피 3잔은 독?

    베이비트리 | 2017. 05. 16

    여성 비만에 영향을 준다는 조사 결과가 발표된 커피. 게티이미지뱅크한림대춘천성심병원 가정의학과 교수팀 약 7천명 연구 결과하루 한잔 커피 마시는 남성은 근감소증 위험 30% 줄어반면 하루 3잔 이상 마시는 여성은 비만 위험 57% 증가커피를 ...

  • 놀이터는 우리 사회의 상상력을 보여줘요놀이터는 우리 사회의 상상력을 보여줘요

    양선아 | 2017. 05. 09

    [토요판] 친절한 기자들양선아 라이프에디터석 삶과행복팀 기자 anmadang@hani.co.kr<한겨레> 임신출산육아 웹진 베이비트리(babytree.hani.co.kr)를 맡고 있는 양선아입니다. 10살, 8살 두 아이를 키우고 있는 엄마 기자이지요.얼마 ...

  • 천재인가 했던 내 아이가 자폐증이었다천재인가 했던 내 아이가 자폐증이었다

    베이비트리 | 2017. 05. 09

    EBS 방송 6부작 영국드라마 ‘에이워드’가족들의 현실 수용 과정 담담히 다뤄8일부터 매주 월요일 밤 12시30분<에이워드>의 한 장면. 교육방송 제공8일 시작하는 6부작 영국드라마 <에이워드>(교육방송 월 밤 12시30분)는 다섯살 ‘조’...

  • 육아휴직 후 “잘 쉬었냐” 묻는 사회에서 정치가 할 일육아휴직 후 “잘 쉬었냐” 묻는 사회에서 정치가 할 일

    베이비트리 | 2017. 05. 04

    [기자가 그린 대선여지도] ⑥ 워킹대디 지난해 육아휴직 중 첫째 아이를 업고, 막내를 안고 있는 윤형중 기자의 모습. 글, 사진 윤형중 기자저는 ‘워킹대드’입니다. 걸어다니는 좀비(walking dead)냐구요? 아니요. 좀비처럼 일하는 아빠(work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