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인공지능 뜨면 의사·약사·교사 ‘가장 타격’

베이비트리 2017. 01. 24
조회수 1736 추천수 0
[4차 산업혁명] 인간혁명의 갈림길 ④
고용정보원 ‘기술변화 보고서’
10년뒤 의학·교육계열 대학전공
‘스마트 기술’ 대체 위협 가장 커

1485214618_00503585_20170123.JPG

앞으로 10년 뒤 대학 전공 가운데 인공지능·로봇 기술로 인한 구직난을 가장 심하게 맞을 계열은 의약·교육인 것으로 나타났다. 의사·약사·교사 등 현재 가장 안정적이라고 꼽히는 직업을 목표로 하는 학생들이 가장 큰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뜻이다. 4차 산업혁명 시대, ‘철밥통’으로 알려진 전문직 인재보다 융합적·창의적 인재가 요구된다는 연구 결과로 주목된다.

23일 <한겨레>가 입수한 한국고용정보원의 ‘기술변화 일자리 보고서’의 ‘전공별 (기술 대체) 분석 결과’를 보면, 2025년 인공지능·로봇 등 ‘스마트 기술’에 의해 직업 대체 효과를 가장 심하게 겪는 대학 전공은 의약 계열인 것으로 나타났다. 전체 졸업생의 51.7%가 기술 대체로 인한 위협을 받아, 의약·인문·사회·공학·자연·교육·예체능 등 전체 7개 계열 가운데 가장 높았다. 의약 분야는 아이비엠(IBM)의 인공지능 프로그램 ‘왓슨’이 이미 국내 의료현장에서 활용될 정도로 자동화 기술이 강점을 지닌 분야로 꼽힌다. 그 뒤를 교육(48.0%)과 예체능(46.1%)이 이었다. 이 보고서는 스마트 기술에 의한 전공별 취업 영향을 분석한 국내 첫 보고서다. 반면 가장 영향을 적게 받는 전공은 인문 계열(40.2%)이었다. 하지만 인문 계열은 취업에 나서지 않는 대학원 등의 진학자 비율이 높아, 실제 취업자만을 대상으로 분석할 경우에는 공학 계열의 기술 대체율이 가장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구진은 “이들은 대졸 초기 인공지능·로봇에 의한 대체 가능성이 낮은 기술 관련 전문 분야로 취업하기 때문”으로 분석했다. 연구진은 2015년 전공별 학생들이 어떤 직업에 진출하였는지와 2025년 스마트 기술에 의한 직업별 대체율 데이터를 함께 분석해 예상치를 구했다. 스마트 기술 대체율은 전문가 설문조사를 통해 순수 기술적 변수만 산정한 것이어서 기술도입 비용 등 향후 사회적 여건에 따라 달라질 수 있다. 또한 비교적 취업에 유리한 대학생을 대상으로 했기 때문에 전체 학력의 평균 스마트 기술 대체율(70.6%)보다 낮은 것도 주의할 점이다.

전문가들은 이제 교육을 새로운 관점에서 봐야 한다고 지적한다. 박가열 고용정보원 연구위원은 “인공지능은 정해진 답을 구하는 데 강점을 보인다. 정답만 요구하는 교육 체계에서 인기있는 과에 진학하면 평생 먹고산다는 생각을 바꿀 시점”이라고 말했다. 박형주 수리과학연구소 소장은 “기업들은 고정된 조직이 아니라 일에 따라 전문가가 모여 학습하는 프로젝트 조직으로 변하고 있다. 대학도 문제해결력을 키우는 융합학과로 눈을 돌려야 한다”고 말했다. 

권오성 기자 sage5th@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월 10만원 아동수당’ 오늘부터 신청‘월 10만원 아동수당’ 오늘부터 신청

    베이비트리 | 2018. 06. 20

    만 6살 미만 대상 오는 9월 첫 지급주민센터·‘복지로’ 누리집 통해 신청부모 소득·재산 선정기준 이상은 제외부모의 양육부담 완화를 목적으로 하는 아동수당 신청이 20일 시작됐다. 아동수당은 부모의 소득인정액이 선정기준 이하인 만 6살 미만...

  • 유아교육진흥원 10돌…교사연수 성과봤지만 부모지원은 미흡유아교육진흥원 10돌…교사연수 성과봤지만 부모지원은 미흡

    양선아 | 2018. 06. 20

    유아교육진흥원 10년, 빛과 그림자  교원 78%가 연수, 만족도 90% 넘어자료 질 높고 맞춤식 연수 호평교재 배부나 체험 신청 등엔 아쉬움 부모들 대부분 진흥원 존재 몰라절반 넘어 ‘이용해본 적이 없다’ “학부모들은 흥미 위주로 ...

  • 법원 “육아휴직 급여, 12개월 지나도 신청할 수 있어”법원 “육아휴직 급여, 12개월 지나도 신청할 수 있어”

    베이비트리 | 2018. 06. 18

    서울 서초구 서초동 서울중앙지법 건물 법원 문양. 김명진 기자 littleprince@hani.co.kr12개월의 육아 휴직 급여 신청 기간을 넘겨 급여를 신청했다는 이유로 해당 급여를 지급하지 않은 고용노동청의 처분이 위법하다는 법원의 판단이 나왔다.서울...

  • 중국 교실에 드리운 빅브러더의 그림자

    베이비트리 | 2018. 06. 11

    [부모가 알아야 할 디지털]중국 항저우의 한 고등학교 교실에는 2개의 카메라가 설치되어 30초마다 스캔한다. 인공지능은 안면인식기술을 이용하여 학생들의 얼굴에 나타난 7가지 감정 상태와 6가지 행동 유형을 분석한다. 학생들의 수업집중도를 높...

  • 돌도 안 된 아기 셋을 교사 한 명이 보라고?돌도 안 된 아기 셋을 교사 한 명이 보라고?

    베이비트리 | 2018. 06. 08

    6·13 지방선거 정책 발굴 ‘어젠다 2018’ ③ 보육 공공성 강화‘보육교사 대 아동 수’ 법적 기준제대로 돌보기에 너무 많은데연령별 정원초과 허용 지침까지지난 4월 광주 광산구에서 한울림이라는 이름이 붙은 구립어린이집이 문을 열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