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정말정말 그게 사실인가요

양선아 2017. 01. 13
조회수 1399 추천수 0
늑대가 위험해요? 계획 있어야 해요?
아무도 묻지 않는 흥미진진한 질문들

1484217713_00503351_20170112.JPG
늑대가 위험하다는 게 사실인가요?
세키 유코 글· 그림/봄나무·1만1000원

1484217698_00503353_20170112.JPG
완벽한 계획에 필요한 빈칸
쿄 매클리어글· 훌리아 사르다 그림/노란상상·1만2000원

최근 나온 두 그림책 <늑대가 위험하다는 게 사실인가요?>와 <완벽한 계획에 필요한 빈 칸>은 부모와 아이가 마냥 기분 좋고 편한 마음으로 쓱 읽을 수 있는 책은 아니다. 한 번 더 생각해야 하는 책들이고, 여러 번 읽을수록 여운이 남고 그 책만의 고유의 맛을 알 수 있는 책이다.
1484217733_00503352_20170112.JPG
일반적으로 동화책에서 늑대는 나쁜 이미지로 그려진다. <늑대가…>의 주인공 양은 ‘늑대 위험!’이라는 벽보를 보고 마을 사람들에게 묻는다. “늑대가 위험하다는 게 사실일까요?” 돼지 아줌마도, 개 경찰관도, 염소 할아버지도 “늑대는 위험하다”고 확신에 차 얘기한다. 양은 자체 조사결과, 늑대가 왜 위험한지는 모르겠지만 사람들이 늑대를 정말 미워한다는 사실만은 확인하고 집에 돌아간다. 아가 양이 집에 도착했을 때, 늑대 엄마가 아이를 반갑게 맞는다. 이쯤에서 부모와 책을 함께 읽던 아이는 질문을 할 것이다.

“왜 아가 양의 엄마가 늑대인가요?”

책은 반전에 반전을 거듭하며 부모와 아이의 가슴을 서늘하게 만든다. 왜 엄마가 늑대인지, 왜 사람들이 늑대가 위험하다고 말하는지 책은 흥미진진하게 그렸다. ‘7세 미만 어린이들은 함부로 열어 보지 마세요’라는 띠지를 두른 이 책은 나쁜 이미지로 각인된 늑대에 대해 아이가 한 번 더 생각해보게 한다. 또 세상을 선악으로 단순하게 나눠 생각할 수 없다는 사실을 자연스럽게 알려준다.

<완벽한 계획에 필요한 빈칸>에서는 날마다 계획을 짜고 메모하기를 좋아하는 한 가족이 등장한다. 집안은 엄마, 아빠, 누나, 동생이 쓴 메모들로 가득 찼고 사람들은 저마다의 세계에서 바쁘다. 빈틈이란 눈곱만큼도 없다.
00503354_20170112.JPG
그러던 어느 날 낯선 남자가 나타난다. 집안사람 아무도 이 남자에게 관심을 갖지 않는다. 계획상 만나야 할 사람도 아니고, 메모지에 적어놓았던 중요한 사람도 아니기 때문이다. 그런데 둘째 아들 에드워드만은 다르다. 아이는 낯선 사람과 이런저런 얘기를 나눈다. “우리가 까먹은 것들은 모두 어디로 가는 걸까?” “물건 하나를 보는데 왜 눈이 두 개 필요한 거예요?” 서로 질문하며 마음이 통한 두 사람은 아무것도 안 하고 지붕 끝에 앉아 세상에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구경하기로 한다. 

이때 둘은 환상적인 체험을 한다. 독특한 그림과 함께 이 책은 삶이 계획대로 흘러가지 않았을 때 만날 수 있는 삶의 즐거움을 전한다. 빈틈없이 살아가는 부모라면 아이와 함께 이 그림책을 보며 올해는 삶에 어떤 빈칸을 만들어볼지 얘기해보는 것도 좋겠다. 

두권 모두 초등 1~2학년부터.

양선아 기자 anmadang@hani.co.kr, 그림 각 출판사 제공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양선아 한겨레신문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현재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쓰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페이스북 : anmadang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 [6월23일 어린이 새책] 코끼리의 기억 외[6월23일 어린이 새책] 코끼리의 기억 외

    베이비트리 | 2017. 06. 23

     코끼리의 기억 코끼리인 나와 아빠는 전쟁을 피해 나라 밖으로 탈출했지만, 아빠는 전쟁 무기를 만들고 나는 군사 학교에서 군인 교육을 받게 된다. 많은 사람을 죽게 만드는 전쟁을 막기 위해 폭탄을 아이들이 지은 그림과 시로 바꿔...

  • 거짓말은 싫은데 자꾸만 하게 되네거짓말은 싫은데 자꾸만 하게 되네

    베이비트리 | 2017. 06. 23

     투덜이 빈스의 어느 특별한 날 제니퍼 홀름 지음, 김경미 옮김/다산기획·1만2000원“윙키 아저씨, 아저씨가 깡통 스무개에 10센트라고 했잖아요!”열살인 빈스는 단단히 화가 났다. 땀을 뻘뻘 흘리며 동생 커밋과 몇 시간이나 쓰레기더미를...

  • 바다밭에 머무는 시간 “딱 너의 숨만큼만”바다밭에 머무는 시간 “딱 너의 숨만큼만”

    양선아 | 2017. 06. 23

    ‘물숨’ 고희영 감독이 쓰고 스페인 화가 알머슨이 그린 제주 바다 해녀 3대 이야기엄마는 해녀입니다 고희영 글, 에바 알머슨 그림, 안현모 옮김(영어번역본)/난다·1만3500원광활한 바다에서 자맥질을 하면서 전복과 해삼 같은 해산물...

  • [6월9일 어린이 새책] 루나와 나 외[6월9일 어린이 새책] 루나와 나 외

    베이비트리 | 2017. 06. 09

     루나와 나 1997년 10월 미국 여성 줄리아 버터플라이 힐은 캘리포니아 삼나무숲 나무 위에 올라 738일 동안 살면서 목재회사를 상대로 싸워 이들로부터 벌목을 중단하고 숲을 보호하겠다는 약속을 받아냈다. 제니 수 코스테키-쇼가 실화...

  • 우연히 만난 우리 가족 될 수 있을까우연히 만난 우리 가족 될 수 있을까

    베이비트리 | 2017. 06. 09

    난 네 엄마가 아니야!마리안느 뒤비크 글·그림, 임나무 옮김/고래뱃속·1만3500원작은 다람쥐 오토는 오래된 숲속 커다란 나무 위에 혼자 산다. 어느날 아침 오토는 집 앞에서 뾰족뾰족 가시가 돋친 초록색 알을 발견한다. “어, 이상하네! 어제는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