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내가 꿈이 없는데 네가 왜 죄송해”

베이비트리 2017. 01. 13
조회수 1233 추천수 0
1484217581_00503356_20170112.JPG 사임씨와 덕봉이
김리리 글, 오정택 그림/ 문학동네어린이·1만원

엄마 사임씨의 꿈은 아들 덕봉이를 대한민국에서 제일 가는 인물로 키우는 거다. 없는 살림에 낡은 자동차를 마련한 사임씨는 덕봉이를 태우고 좋은 학원이 있는 곳이면 어디든 달려갔다. 덕봉이는 다니는 학원 수가 늘어날수록 고달팠지만 밤잠 못 이루며 고생하는 엄마한테 싫은 소리 한마디 하지 못한다. 실망시킬 수가 없어서다.
1484217593_00503357_20170112.JPG 
그러던 어느 날, 사임씨가 몸져눕고 만다. 덕봉이는 엄마가 걱정되는 마음에 만병통치약이라고 알려진 약수를 뜨러 산에 갔다가 산신령을 만나고, 특효약을 받아와 엄마에게 먹인다. 그런데 약을 먹은 엄마는 그만 꼬맹이가 된다. 졸지에 아이가 된 엄마를 돌보게 된 덕봉이. “피아니스트가 되고 싶다”는 꼬맹이를 보며 덕봉이는 가난해서 피아노를 배우지 못했다는 엄마의 말이 퍼뜩 떠오른다. “그래, 엄마의 꿈을 이루도록 도와주면 엄마가 빨리 어른이 되고 싶어할 지도 몰라.”

그날부터 덕봉이는 꼬맹이가 된 엄마를 키운다. 다시 어른이 될 수 있도록 엄마가 자신을 가르치던 방식대로 학원에 보내고, 공부도 시킨다. 하지만 꼬맹이는 졸기 일쑤고, 종일 놀자고만 조른다. “엄마, 힘들어도 학원은 꼭 다녀야 해요”라고 말해보지만 꼬맹이는 만화가가 꿈인 열살 또래 친구, “꿈이 없다”는 고등학생 누나로 계속 변한다. 공부가 지겨워서 빨리 어른이 되는 게 꿈이라는 고교생 엄마에게 괜히 미안해진 덕봉이가 “죄송하다”고 말하자, 고교생 엄마는 말한다. “내가 꿈이 없는데 네가 왜 죄송해.” <사임씨와 덕봉이>는 엄마와 아이의 관계 역전을 통해 서로의 입장을 이해하고, 꿈에 다가가는 방법을 알려준다. 덕봉이는 엄마가 잃어버린 꿈을 만나고, 사임씨는 덕봉이가 입 밖에 꺼내지 못한 말들을 깨달으며 ‘함께 즐거운 오늘’을 사는 방법을 찾는다. 하고 싶은 게 있다는 아이에게, 학원 수를 늘려주는 것이 꼭 좋은 뒷바라지는 아니라는 의미다. 글을 쓴 김리리와 그림을 그린 오정택은 <화장실에 사는 두꺼비> <뻥이오, 뻥>에 이어 다시 완벽한 호흡을 보여준다. 
초등 1~2학년 이상.

김미영 기자 instyle@hani.co.kr, 그림 문학동네어린이 제공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6월23일 어린이 새책] 코끼리의 기억 외[6월23일 어린이 새책] 코끼리의 기억 외

    베이비트리 | 2017. 06. 23

     코끼리의 기억 코끼리인 나와 아빠는 전쟁을 피해 나라 밖으로 탈출했지만, 아빠는 전쟁 무기를 만들고 나는 군사 학교에서 군인 교육을 받게 된다. 많은 사람을 죽게 만드는 전쟁을 막기 위해 폭탄을 아이들이 지은 그림과 시로 바꿔...

  • 거짓말은 싫은데 자꾸만 하게 되네거짓말은 싫은데 자꾸만 하게 되네

    베이비트리 | 2017. 06. 23

     투덜이 빈스의 어느 특별한 날 제니퍼 홀름 지음, 김경미 옮김/다산기획·1만2000원“윙키 아저씨, 아저씨가 깡통 스무개에 10센트라고 했잖아요!”열살인 빈스는 단단히 화가 났다. 땀을 뻘뻘 흘리며 동생 커밋과 몇 시간이나 쓰레기더미를...

  • 바다밭에 머무는 시간 “딱 너의 숨만큼만”바다밭에 머무는 시간 “딱 너의 숨만큼만”

    양선아 | 2017. 06. 23

    ‘물숨’ 고희영 감독이 쓰고 스페인 화가 알머슨이 그린 제주 바다 해녀 3대 이야기엄마는 해녀입니다 고희영 글, 에바 알머슨 그림, 안현모 옮김(영어번역본)/난다·1만3500원광활한 바다에서 자맥질을 하면서 전복과 해삼 같은 해산물...

  • [6월9일 어린이 새책] 루나와 나 외[6월9일 어린이 새책] 루나와 나 외

    베이비트리 | 2017. 06. 09

     루나와 나 1997년 10월 미국 여성 줄리아 버터플라이 힐은 캘리포니아 삼나무숲 나무 위에 올라 738일 동안 살면서 목재회사를 상대로 싸워 이들로부터 벌목을 중단하고 숲을 보호하겠다는 약속을 받아냈다. 제니 수 코스테키-쇼가 실화...

  • 우연히 만난 우리 가족 될 수 있을까우연히 만난 우리 가족 될 수 있을까

    베이비트리 | 2017. 06. 09

    난 네 엄마가 아니야!마리안느 뒤비크 글·그림, 임나무 옮김/고래뱃속·1만3500원작은 다람쥐 오토는 오래된 숲속 커다란 나무 위에 혼자 산다. 어느날 아침 오토는 집 앞에서 뾰족뾰족 가시가 돋친 초록색 알을 발견한다. “어, 이상하네! 어제는 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