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나라마다 독특한 문화…그만큼 다른 소원빌기

양선아 2017. 01. 10
조회수 477 추천수 0
새해 들어 베이비트리 필자·독자들이 분주합니다. 어떤 필자는 독자들과 약속한 글을 꼬박꼬박 쓰겠다고 다짐하기도 하고, 어떤 독자는 아주 오랜만에 커뮤니티 게시판에 새해 인사를 올려주기도 했습니다. 필자 정봉남 순천 기적의도서관 관장은 올해 첫 글로 나라마다 다른 소원 빌기에 대한 글을 올려주셨네요. 이 글은 조회수가 6000 가까이 되면서 지난주 가장 많은 사랑을 받았습니다. 저도 이 글을 보면서 나라마다 소원 비는 방법이 다양하다는 사실을 알게 됐네요.
6_이란의 소원빌기.jpg » 이란 소원빌기
이란에서는 페르시아 양탄자 위에 ‘일곱 가지 요리를 위한 보자기’를 펼쳐놓고, 그 위에 일곱 가지 상징적인 음식을 차려놓고 소원을 빈다네요. 일곱 가지 음식은 사랑과 건강, 행복, 번영, 기쁨, 참을성, 아름다움이라고 합니다. 러시아에서는 동전을 신발 안에 넣어두면 소원이 이루어지고 행운이 찾아온다고 믿고요. 아일랜드 어린이들은 민들레가 가득 핀 산비탈에서 씨앗이 맺힌 보풀보풀한 하얀 민들레를 꺾어서 소원을 빌며 솜털을 후 불어 날린다네요. 멕시코 어린이들은 주먹 위에 눈썹을 올려놓고 눈을 꼭 감은 채 소원을 빌면서 입김을 세 번 불고요. 이외에도 더 다양한 나라, 다채로운 방법들이 있더군요.

새해 여러분은 어떤 소원을 어떻게 비셨나요? 마음속으로 조용히 소원을 빌었을 수도 있고, 떡국을 먹으며 가족끼리 덕담을 나누기도 하셨을 텐데요. 정 관장이 소개한 소원 관련한 그림책을 아이와 함께 읽으며, 다른 문화권의 방식을 차용해 다시 한번 소원을 빌어보면 어떨까요? 내가 바라는 것을 자꾸 되새기다 보면 그 소원이 이뤄질 가능성이 높아질 테니까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양선아 한겨레신문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현재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쓰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페이스북 : anmadang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 [육아 공감] 부모 말은 짧을수록 좋아요[육아 공감] 부모 말은 짧을수록 좋아요

    양선아 | 2016. 12. 28

        지난주에 웹진 베이비트리에서는 ‘아이에게 잔소리 줄이는 4가지 방법’(https://goo.gl/g7CvzP)이라는 카드 뉴스를 내보냈습니다. 모바일 환경에 맞춰 부모에게 도움...

  • 다름과 차별의 차이다름과 차별의 차이

    양선아 | 2016. 12. 14

    지난주 베이비트리에서는 남아들만 다니는 미술교육 기관을 소개했습니다. 이 기사는 13일 현재 조회수가 4만2535를 기록하고, 한겨레 페이스북에서도 좋아요 241명,&nb...

  • 게임, 어른들은 몰라요 왜 나쁜 것만은 아닌지게임, 어른들은 몰라요 왜 나쁜 것만은 아닌지

    양선아 | 2016. 11. 30

    디지털 세상이 펼쳐지면서 부모는 아이를 물가에 내놓은 것처럼 불안하기만 합니다. 게임에 중독이 되지는 않을지, 폭력적인 영상이나 음란물에 노출되지는 않을지&...

  • 남자사람친구와 불륜 사이남자사람친구와 불륜 사이

    양선아 | 2016. 10. 19

    “선배 <공항 가는 길> 봤어요? 저는 주말에 정주행했어요. 꼭 보세요. 꼭!”드라마 한 편 볼 여유 없이 살아가고 있었습니다. 꼭 보라는 후배의 말에 요즘 인기 있다는 이 드라마를 이제야 봤네요. 드라마에서는 일과 육아 사이에서 고군...

  • 지진이 일상인 일본, 엄마의 생생 대처법지진이 일상인 일본, 엄마의 생생 대처법

    양선아 | 2016. 10. 05

    지난달 발생한 경주 지진의 여진이 계속되면서 지진에 대한 우려가 갈수록 커지고 있습니다. 지진에 대해서 이웃 나라 일본만큼 경험이 많은 나라는 없을 것입니다. 지난주 베이비트리에서는 16년째 일본에서 아이 둘을 키우며 일상생활 속에서 늘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