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세상의 모든 맏이들 “동생은 파리 같이 저를 귀찮게 해요”

베이비트리 2016. 12. 21
조회수 1614 추천수 0
EBS <내 동생은 0살> 22일 첫방
한국·이탈리아·칠레 등 6개국 참여
동생 향한 기쁨·질투·신기 감정
아이 시선으로 엿보는 다큐멘터리

한국 편. <교육방송> 제공.
한국 편. <교육방송> 제공.

이탈리아 편. <교육방송> 제공
이탈리아 편. <교육방송> 제공

네 자매의 맏이인 서안은 막내가 귀찮다. “동생은 꼭 파리나 바퀴벌레 같아요. 저를 너무 귀찮게 하거든요.” 의젓한 언니가 되고 싶지만, 아무리 생각해도 넷은 너무 많다. 이탈리아의 삼형제 중 둘째 니콜로도 사정은 다르지 않다. 세살 많은 형 레오나르도와 티격태격하는 것도 힘든데, 동생 루도비코가 태어나 막내 자리까지 뺏겼다. 아, 세상이 나를 시험에 들게 한다.

나라는 달라도 처음 동생과 마주하는 세상 모든 ‘형, 누나, 언니, 오빠’들의 마음은 같다. 기쁨, 신기, 질투 등 미묘한 감정이 교차한다. 동생을 향한 이런 마음이 아이들한테는 태어나 처음 겪는 인간관계다. <교육방송>(EBS)이 22일부터 선보이는 <내 동생은 0살>(22·23·29일 저녁 7시)은 동생이 생긴 7~9살 어린이들의 이런 감정을 들여다보며, 아이들이 배우는 관계성을 다룬다.

6개국이 참여한 다큐멘터리는 이탈리아, 한국, 칠레, 캄보디아, 타이, 베트남의 어린이가 주인공이다. 제작진은 형제가 많은 가정을 중심으로 참여 가족을 선정했다. 수개월 동안 관찰한 아이들은 동생으로 인해 큰 변화를 겪었다. 동생이란 존재를 두고 생기는 복잡하고 미묘한 상황과 감정들은 아이들을 사회 구성원으로 성장하게 했다. 신기함, 질투 등의 감정을 거쳐 아이들은 책임감도 느꼈다. 칠레의 타냐는 “동생은 소중한 보물”이라며 “엄마와 함께 동생을 지킬 것”이라고 엄마와 자신을 동질화시켰다. 캄보디아의 코랄은 동생한테 가르쳐주고 싶은 것도 많고 의젓하고 멋진 형이 되려고 한다. “형 멋있지”라는 말을 연발한다.

<내 동생은 0살>은 어린이들의 시선으로 그들의 감정을 들여다보는 점이 새롭다. 어린이들이 보기 쉽게 각각 15분 분량으로 편집했다. 자막도 최대한 줄였고, 국외 분은 더빙을 활용했다. 어린이들의 마음을 표현할 때는 애니메이션도 활용했다.

22일 한국·이탈리아 편, 23일 칠레·캄보디아 편, 29일 타이·베트남 편을 방영한다. <교육방송>이 주축이 되어 캄보디아 <티브이케이>(TVK), 베트남 <브이티브이7>(VTV7), 타이 <타이 피비에스(PBS)>, 칠레 <티브이엔>(TVN), 이탈리아 <쇼랩>(Showlab(RAI))까지 3대륙 6개국 방송사가 공동제작했다. 교육방송은 편집 등 후반작업을 비롯해 프로젝트 총괄을 맡았다.

남지은 기자 myviollet@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엄마와 인간 사이 강요받는 선택, 후보들은 알까엄마와 인간 사이 강요받는 선택, 후보들은 알까

    베이비트리 | 2017. 04. 24

    장하나 <엄마 정치> 공감한 이들 “한국 모성정책 제한적·편협”변하지 않는 현실에 꽂힌 독박육아의 ‘분노’22일 오전 11시 서울 대방동 서울여성플라자에서 열린 ‘엄마 정치’ 집담회에서 참석자들이 돌아가며 발언하고 있다.“왜 애를 가졌...

  • 우리 아이에게 좋은 공연 선택법 6가지우리 아이에게 좋은 공연 선택법 6가지

    양선아 | 2017. 04. 19

    카봇구조대 소피루비 뿡뿡이…마케팅비 덜 들고 위험 부담 적고제작자들 너도나도 뛰어들어 아이에게 낯익은 공연 쉽게 선택부모들 소비 문화 패턴 한몫 문화재단·...

  • ‘언제 사줄까’보다 ‘어떻게 사용할까’ 먼저‘언제 사줄까’보다 ‘어떻게 사용할까’ 먼저

    베이비트리 | 2017. 04. 18

    아이 대상 범죄 걱정되는데 스마트폰 언제 사줘야 하나요?Q. 최근 아이들을 대상으로 한 범죄가 많아 걱정입니다. 아이와 연락 때문에 스마트폰을 사주려고 하는데 괜찮을까요?A. 얼마 전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고등학생의 범죄는 충격적이었습니...

  • ‘쉬고 싶을 때 쉴 자유’…헌법에 써 있다면서요?‘쉬고 싶을 때 쉴 자유’…헌법에 써 있다면서요?

    베이비트리 | 2017. 04. 18

    [함께하는 교육] 학교 현장 헌법 교육촛불 광장에서 분 ‘헌법읽기 바람’<손바닥 헌법책> 등 학생들도 관심 보여우리헌법읽기국민운동본부 교육 통해‘학급헌법’ 만들기 시도한 학교들‘행복추구권’ ‘평등권’ 등 개념 접하며교실 속 헌...

  • “난 뭘 해도 못해”…‘열등감’이라는 이름의 덫

    베이비트리 | 2017. 04. 18

    [함께하는 교육] 윤다옥 교사의 사춘기 성장통 보듬기지난 3월 중1이 된 우리집 딸아이는 요즘 감정의 롤러코스터를 타고 있다. 잘 적응하고 안착했다 싶어 안심하는 그 순간 다시 괴로워하며 징징댄다. “엄마, 선생님이 공부 잘하는 ○○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