놀이교육

돈 벌러 떠나는 아이들의 모험

베이비트리 2016. 12. 16
조회수 1014 추천수 0
00503602_20161215.JPG

1481797483_00503603_20161215.JPG 우리는 돈 벌러 갑니다 
진형민 지음·주성희 그림/창비·9800원

초등학교 5학년인 오초원, 김상미, 박용수는 돈이 꼭 필요하다. 어른들은 ‘쪼그만 것들이 대체 무슨 돈이 필요해?’라고 하지만, 쪼그만 것들도 돈 쓸 데가 있다. 이왕이면 많을수록 좋다. 할머니와 둘이 사는 초원은 양념통닭을 먹고 싶고, 상미는 예쁜 치마를 사려 하고, 용수는 축구부에 들어가기 위해 2만5천원짜리 축구화가 필요하다.

집안 형편이 모두 넉넉지 않아, 아이들은 직접 돈벌이에 나선다. 인터넷 검색을 통해 알아보고, 빈병 주워 팔기와 전단지 돌리기에 도전한다. 무엇하나 녹록지 않다. 마지막으로 부잣집 친구인 반장이 귀가 솔깃한 제안을 내놓는다. ‘날아라 밴드’ 무료 공연이 있는데, 거기 미리 가서 줄을 서서 표를 받아주면 5천원을 준다는 것이다. 초원이와 상미는 너무 좋아 “스무 번도 넘게 팔짝거렸다”.
1481797512_00503601_20161215.JPG
아이들은 아슬아슬하게 표를 받았는데, 갑자기 고민에 빠진다. 공연 초대장에는 이렇게 쓰여 있었다. “돈이 없어도 누구나 줄을 서면 노래를 들을 수 있습니다. 돈이 많아도 남들처럼 줄을 서지 않으면 공연을 볼 수 없습니다.”

150쪽 정도 분량의 장편동화지만 아이들이 사는 세상의 현실이 얼핏 내비친다. 같은 반 친구는 영어 단어 하나를 외울 때마다 엄마한테서 200원씩 받지만, 아이들은 길에서 힘들게 빈병 하나를 찾아내도 40~50원을 받을 뿐이다. 할머니는 온종일 마늘을 까지만 겨우 만원 벌이다. 아이들 세상에도 현실은 냉정하다.
1481797531_00503605_20161215.JPG
그럼에도 아이들은 밝고 건강하다. 초원이는 키가 자라지 않아 “저 위 하늘에다 대고 따지고 싶은” 아이이고, 용수는 엄마 아빠가 이혼했음에도 구김살이 없다. 세상일을 겪으면서 아이들이 조금씩 성장해 가는 모습을 보면서 독자들의 입가엔 미소가 번질 듯하다.

초원이는 마지막에 말한다. “돈 버는 일은 원래부터 괴롭고 힘든 것일까? 너무 힘들지 않게, 계속 재미있게, 거짓말하지 않고도 누구나 돈을 벌 수 있으면 참 좋을 텐데. 그러면 오래오래 기분 좋게 일할 수 있을 텐데.” 초등 3~6학년.

안창현 기자 blue@hani.co.kr, 그림 창비 제공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베이비트리
안녕하세요, 베이비트리 운영자입니다. 꾸벅~ 놀이·교육학자 + 소아과 전문의 + 한방소아과 한의사 + 한겨레 기자 + 유쾌발랄 블로거들이 똘똥 뭉친 베이비트리, 여러분과 함께 나누고 싶어 찾아왔습니다. 혼자서 꼭꼭 싸놓지 마세요. 괜찮은 육아정보도 좋고, 남편과의 갈등도 좋아요. 베이비트리 가족들에게 풀어놓으세요. ^^
이메일 : hanispecial@hani.co.kr       트위터 : ibabytree       페이스북 : babytree      
홈페이지 : http://babytree.hani.co.kr

최신글




  • [3월10일 어린이 새책] 고구마구마 외[3월10일 어린이 새책] 고구마구마 외

    베이비트리 | 2017. 03. 10

     고구마구마 “고구마는 둥글구마.” “고구마는 길쭉하구마.” “크구마.” “작구마.” ‘고구마’를 주인공으로 해서 ‘-구마’로 끝나는 문장을 만들었다. 말놀이의 재미에, 고구마의 모양 등을 서술하면서 상상력까지 자극한다. “이제 끝이구마...

  • 이야기 읽으면 ‘생각의 키’ 자라요이야기 읽으면 ‘생각의 키’ 자라요

    베이비트리 | 2017. 03. 10

    ‘마음’ ‘유행과 소비’ 진지한 접근 보이지 않는 것 다룬 ‘철학 동화’ 마음이 보여?가야마 리카 지음·마스다 미리 그림, 송태욱 옮김/너머학교·1만2000원 오, 멋진데! 마리 도를레앙 글·그림, 이정주 옮김, 해설 강수돌/이마주·9500원눈에 ...

  • 모험 떠난 할아버지, 다섯살 된 할머니모험 떠난 할아버지, 다섯살 된 할머니

    베이비트리 | 2017. 03. 10

     빅 백(Big Bag)-섬에 가다 김완진 글·그림/고래가숨쉬는도서관·1만2000원 하지만 하지만 할머니 사노 요코 글·그림, 엄혜숙 옮김/상상스쿨·1만2000원“언제나 같은 시간에 일어나 늘 앉던 의자에 앉아 항상 듣던 음악을 들으며 매일 비슷한...

  • 그림 편지로 친구 된 한국과 일본 아이들그림 편지로 친구 된 한국과 일본 아이들

    베이비트리 | 2017. 03. 10

     평화를 나누는 그림 편지-한국과 일본 친구들이 주고받은 희망의 편지 배성호·요시다 히로하루 엮음/초록개구리·1만1000원“안녕? 만나서 반가워. 나는 니시자카 도야야.”“만나서 반가워! 나는 김하연이야.”일본의 소학교 4학년 아이가 편지...

  • [2월24일 어린이 새책] 누구 바지야? 외[2월24일 어린이 새책] 누구 바지야? 외

    베이비트리 | 2017. 02. 24

    누구 바지야? 곰, 토끼, 새는 나가서 놀고 싶은데 바지를 입어보니 맞지 않는다. 서로 다른 친구의 옷을 입은 탓이다. 드디어 제대로 입고 놀러 나간다. <누가 화났어?> <누가 정하는 거야?> <누가 다쳤어?> <누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