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좋은 아빠’ 남성호르몬 적다

2011. 09. 14
조회수 8083 추천수 0



미 과학원 “아이와 놀면 테스토스테론 수치 낮아져” 

 



1315962609_131596260010_20110915.jpg테스토스테론(스테로이드계 남성호르몬) 수치가 높은 남성은 아버지가 될 가능성도 더 높으며, 일단 아버지가 되면 이 수치는 급락하는 것으로 연구됐다고 13일 <워싱턴 포스트>와 <가디언> 등이 보도했다.



미국 국립과학원이 지난 5년 동안 600명의 필리핀 남성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를 보면, 안정적인 이성관계를 갖게 된 남성은 테스토스테론 수치가 내려가는데 아이를 낳아서 키우는 동안 다시 이 수치가 떨어지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높은 테스토스테론 수치를 가진 남자들은 5년 뒤에는 더 아버지가 될 가능성이 높았던 동시에, 한번 아버지가 되면 다른 그룹에 비해 이 수치가 훨씬 폭락했던 것으로 나타났다. 아버지가 된 사람 가운데서도 하루 3시간 이상 아이들과 시간을 보내는 사람들은 이 수치가 가장 많이 낮아진 것으로 조사됐다. 테스토스테론이 짝짓기와 부모되기 사이를 조정하는 노릇을 하는 셈이다.



그간 테스토스테론 수치가 낮은 사람들이 안정된 관계나 아이를 더 쉽게 갖는 것인지, 아니면 안정된 관계나 아이가 수치를 낮추는 것인지는 의문의 대상이었다. 이번 연구 성과는 후자가 진실에 가깝다는 것을 보여줬다. 그러나 이 연구의 참여자인 크리스토퍼 쿠자와 노스웨스턴 대학 교수는 “테스토스테론의 변화가 남자들의 리비도(성적 욕망)나 다른 관심사에 대해 영향을 주는지는 아직 불분명하다”고 말했다. 이 연구는 2005년에 아이가 없던 20대 초반 남성들의 테스토스테론 수치를 측정했고, 4년 반 뒤 이들을 다시 조사하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테스토스테론은 남성의 생식 기능을 발전시키고, 근육과 뼈와 머리칼의 성장을 도와 외모를 남성적으로 만드는 노릇을 한다. 이 수치가 높은 사람은 혈지방과 콜레스테롤, 비만, 당뇨병 등의 수치가 낮다. 이 호르몬은 남성의 성적 욕망과 남성성을 강화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김규원 기자 che@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 수포자·영포자들 감긴 눈 뜨게 할수 있을까수포자·영포자들 감긴 눈 뜨게 할수 있을까

    양선아 | 2019. 04. 26

    [뉴스AS] 정부 ‘기초학력 보장 강화’ 정책지난해 국가 수준의 학업 성취도 결과에서 중·고등학교 학생들의 기초학력 미달 비율이 늘면서 기초학력 논란이 벌어지고 있다. 사진은 과거 일제고사 형태로 성취도 평가를 할 때 초등학생들이 시...

  • 키는 안 크고 몸무게는 늘고 식습관은 안 좋고…학생들 건강 ‘적신호’키는 안 크고 몸무게는 늘고 식습관은 안 좋고…학생들 건강 ‘적신호’

    양선아 | 2019. 03. 28

    국내 초·중·고등학생들의 키 성장세는 주춤한 반면 몸무게는 늘어 비만율이 높아지는 ‘적신호’가 켜졌다. 중·고등학생 다섯명 중 한명은 아침 식사를 거르는가 하면, 주 1회 이상 패스트푸드를 먹는다고 답한 고등학생이 무려 80.54%에 이르는 등...

  • 1월 출생아 4년 만에 1만명 줄어…범정부 인구정책 TF 구성1월 출생아 4년 만에 1만명 줄어…범정부 인구정책 TF 구성

    베이비트리 | 2019. 03. 27

    ‘1월 인구동향’ 1월 출생아수 3만3백명 기록2015년 4만1900명 뒤 해마다 역대 최저치인구 1천명당 출생아 6.9명으로 7명대 져통계청 장래인구 특별추계 발표 예정에 이어관계부처·연구기관 ‘태스크포스’ 구성하기로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

  • 영유아 자기조절력은 부모 양육방식에 좌우영유아 자기조절력은 부모 양육방식에 좌우

    베이비트리 | 2019. 03. 25

    아이 아빠가 2~3살 아이들에게 자꾸 스마트폰을 보여줘요Q. 3살과 2살 연년생 남매를 둔 가정주부입니다. 남편과 양육관이 달라 고민입니다. 특히 스마트폰 문제로 다툴 때가 많습니다. 남편에게 아이들과 놀아주라고 하면 주로 스마트폰을 보여줍니...

  • 한유총 차기 이사장 선거, ‘이덕선의 후예’ 김동렬 단독 출마한유총 차기 이사장 선거, ‘이덕선의 후예’ 김동렬 단독 출마

    양선아 | 2019. 03. 20

    동반사퇴 제안했다가 철회하고 단독출마 ‘유아교육법 시행령 반대’ 등 강성 기조 개학연기 투쟁으로 사회적 물의를 일으켰던 한유총의 차기 이사장 선거에 ‘이덕선 현 이사장의 후예’로 꼽히는 김동렬 수석부이사장이 단독 출마하기로 했...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