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439195f1a3d5d9fc3ea4a5d22e3e3b7.태아에 미치는 바이러스의 영향 구체적으로 밝혀지 않아  


단, 동물실험 결과 바이러스 태반 통과해 유산 증가시켜  


임신부, 수족구병 감염되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최선    


“큰 애가 수족구병에 걸렸는데, 뱃속에 있는 태아에게까지 감염되는 것은 아닌지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닙니다. 큰 애를 격리시켜야 할까요?”  


서울 구로구에 사는 김지은(32)씨는 전국적으로 영유아 수족구병이 확산되는 상황에서 불안감을 감출 수 없다. 다섯살 난 첫째딸 은서가 수족구병 진단을 받았는데, 바이러스성 질환이다 보니 뱃속의 둘째아이한테 혹시나 악영향을 미치지 않을까 하는 우려 때문이다. 김씨는 7월24일 출산을 앞두고 있다.


김씨뿐 아니라 임신 상태에 있는 어린이집·유치원 교사들도 불안하기는 마찬가지다. 수족구병의 전염속도가 매우 빠르기 때문이다. 실제 제일병원 한국마더세이프 전문상담센터에도 최근 수족구병 바이러스가 태아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묻는 임신부들이 크게 늘고 있다고 한다. 육아 관련 사이트에도 임신부들이 수족구병 전염을 우려하는 글들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  


7a7b2e46592a004a9fb164c9c63c16d2.


임신부들에게 수족구병은 과연 안전할까. 한국마더세이프 전문상담센터 한정열 센터장(제일병원 산부인과 교수)은 “아직까지 수족구병 바이러스가 태아에 미치는 영향은 명확하지 않다”며 “하지만 일부 연구 결과에서는 바이러스에 감염된 동물에서 바이러스가 태반을 통과해 유산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고 말했다.


그는 또 “일부 사람을 대상으로 한 연구에서도 심장기형, 호흡부전, 신경발달 지연과의 관련성이 보고되고 있다”며 “임신부는 가능한 수족구병에 감염되지 않도록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덧붙였다.  


수족구병은 주로 콕사키 바이러스 또는 엔테로 바이러스 등 장내 바이러스에 의해 발병한다. 여름과 가을철 생후 6개월에서 6살 사이에 주로 발생하는데, 3~5일 정도의 잠복기를 거친 뒤 손가락과 발가락, 팔과 다리, 입안의 잇몸과 혀 등에 물집과 수포, 궤양의 증상을 동반한다.  


대부분의 임신부는 수족구병 증상이 있어도 미열 정도로 경미하게 지나가서 가벼운 감기 정도로 알고 넘어가기 때문에 크게 걱정을 하지 않아도 된다. 다만, 수족구병 원인 바이러스가 뱃속의 태아에게 영향을 미칠 수 있으므로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특히 수족구병은 현재까지 예방백신이 없다. 따라서 개인위생을 철저히 해 예방을 하는 것이 최선이다. 수족구병은 바이러스에 감염된 사람의 대변이나 호흡기 분비물(침, 가래, 콧물)의 직접 접촉을 통해 다른 사람에게 전파된다.


외출 뒤에는 반드시 손을 깨끗이 씻어야 하며, 사람들이 많이 모이는 곳을 피해야 한다. 특히 놀이방이나 유치원 등에서 환자가 발생하면 집단적으로 확산될 수 있으므로 환자가 발생하면 집에서 쉬도록 격리해야만 전염을 막을 수 있다.  


김미영 기자 kimmy@hani.co.kr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87 [다이어트 45화] 번개 제안, 그리고 아쉬움 김미영 2010-07-19 7406
286 [자유글] [한겨레 기고] 산부인과 의사들에게 고함 imagefile babytree 2010-07-19 13878
285 [다이어트 44화] 진작 뺄 걸 imagefile 김미영 2010-07-19 9069
284 [다이어트 43화] 현미밥을 먹다 김미영 2010-07-17 8951
283 [자유글] 학부모 상담 ‘색안경’ 끼지 마세요 imagefile songjh03 2010-07-16 6869
282 [다이어트 42화] 반신욕 20분=걷기 50분 imagefile 김미영 2010-07-16 12210
281 [자유글] 여름밤 흡혈귀, 요건 몰랐지! imagefile akohanna 2010-07-16 8733
280 [자유글] 봉숭아물 imagefile guk8415 2010-07-15 8246
279 [다이어트 41화] 아이들을 위해서는... 김미영 2010-07-15 7313
278 [이벤트참여]완주를하는건지 잘 모르겠는데 kimmy123 2010-07-15 6513
277 [직장맘] 어린이집 수족구에 비상! 우리집도... imagefile yahori 2010-07-14 27803
» [자유글] 첫째가 수족구병인데, 뱃속의 둘째는 괜찮을까? imagefile 김미영 2010-07-14 20327
275 [자유글] ‘아이챌린지’, ‘아이! 깨끗해’와 함께 건강한 손씻기 캠페인 babytree 2010-07-14 9944
274 [다이어트 40화] 70% 완주…번개 어때요 imagefile 김미영 2010-07-14 8176
273 [다이어트 39화] 회식, ‘폭탄’ 배려 김미영 2010-07-13 7398
272 [직장맘] 모처럼 일찍 온 신랑, 적응 되요? imagefile js503 2010-07-13 13133
271 [인체동서기행] 틱 장애 아이들, 상을 줘라 imagefile babytree 2010-07-13 11516
270 “불면증, 약보다 인지행동치료가 낫다” babytree 2010-07-13 7352
269 [다이어트 38화] 알고도 당하는 주말 유혹 덫 imagefile 김미영 2010-07-12 10492
268 [자유글] 12개월 아기 젖떼기 방법 좀 알려주세요. ssuny2528 2010-07-11 66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