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40720_171350.jpg

 

'엄마 말대로 하면 돼'

엄마가 되기 전엔 나도 이런 말 곧잘 했었다. 부모 말 들어 나쁠 거 없다. 내 말대로 하면 돼(학생들에게). 그런데 엄마가 되고 나니 감히 내 입으로 이 말을 할 수가 없다. 얼마나 큰 책임이 따르는 말인지 고작 한 해 엄마 경력으로도 충분히 실감하고 있으니까.

 이제 갓 돌이 지난 딸아이는 귀여운 동물 그림에 웃고 손뼉치고, 딸아이에게 책을 읽어주다 남편은 몇몇 구절에서 실소를 금치 못한다. 그리고 뒤에서 지나가며 슬쩍 책을 넘겨보던 나는 그저 가슴이 뜨끔할 뿐이다. 나도 못 지키는 걸 과연 딸아이에게 '엄마 말대로 하면 돼'라고 자신있게 말할 수 있을지, 그렇다고 책에 나온 모든 것들을 지키며 살자니 인생이 참 피곤하고 힘겨울 것 같고.

이를테면,,,

녹색채소를 항상 먹도록 해.

자식은 부모를 닮는 법이야.

남이 어떻게 생각할지 걱정하지 마.

작은 일은 그냥 흘려보내.

무슨 일을 하든 열심히 해.

하... 단순한 말들이지만 실천은 단순하지 않다.

양심의 가책을 조금이나마 덜고, 잔소리가 주특기인 내 직업(교사)병에서 조금이나마 벗어날 수 있도록 딸아이게게 제목과 내용을 좀 바꿔 다시 읽어줘야겠다.

'엄마 말대로 해도 되'는 것도 있고, 니 맘대로 해도 되는 것도 있단다.

녹색 채소는 자주 먹는게 좋겠지. 자식은 부모를 닮는다는데 안 그런 경우도 있으니 너무 걱정 마, 남이 어떻게 생각할지 걱정되는게 정상인데, 좀 덜 걱정하는게 건강에 좋겠지. 어떤 작은 일은 그냥 흘려보내선 안될 경우도 있어. 무슨 일이든 열심히 하면 좋겠지만, 그렇다고 너무 무리하지는 마.

그리고 누구의 말보다 네 가슴 속의 말을 가장 잘 들을 수 있었으면 좋겠구나.

그나저나 이 책 속 동물들 정말 귀엽고 사랑스럽지 않니? ^________________^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2128 [선배맘에게물어봐] 영유아검진 정밀검사 필요시 [2] 푸르메 2014-07-28 3802
» [책읽는부모] 엄마 말대로 하면 돼 imagefile [1] 살구 2014-07-28 3696
2126 [책읽는부모] 희망의 불꽃을 읽고 살구 2014-07-28 3471
2125 [자유글] 아이들과 함께 책모임 imagefile [2] 푸르메 2014-07-27 4654
2124 [자유글] 감자 팔아 냉장고바지 imagefile 농부우경 2014-07-26 2987
2123 [책읽는부모] 희망의 불꽃을 읽었어요~~!! 엄지마녀 2014-07-26 3003
2122 [가족] <아이와 동화쓰기> 괴물모자3 imagefile [2] 이니스 2014-07-26 3609
2121 [자유글] 안녕하세용 [4] illuon 2014-07-24 2853
2120 [요리] 뜨끈뜨끈 시장통 만둣국 한그릇이면 여행 피로가 싹~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24 4424
2119 [자유글] 젖 이야기 최형주예요. 잘들 지내세요? ^^ imagefile [5] 최형주 2014-07-23 3445
2118 [자유글] 책 왔어요, 감사드려요^^ imagefile [6] danachan 2014-07-23 3089
2117 [자유글] 비 오는 날 imagefile [2] 숲을거닐다 2014-07-23 4152
2116 [요리] [숨쉬는 제철밥상] 고기 아닌 복날 음식 ‘따뜻한 콩국수’ imagefile [1] 베이비트리 2014-07-23 3678
2115 [자유글] 감자를 캐다. imagefile [4] 농부우경 2014-07-23 3127
2114 [책읽는부모] [발표] 책 읽는 부모를 모십니다 imagefile [11] 베이비트리 2014-07-22 23383
2113 [가족] 십년 후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7-21 5405
2112 [자유글] 40일간의 여름방학, 얘들아. 엄마 떨고있니..? [2] 윤영희 2014-07-20 3407
2111 [자유글] 약간 통통한 그녀가 날씬한 그녀보다 건강하대요~ image 양선아 2014-07-18 3134
2110 [선배맘에게물어봐] 39개월 아이 머리 감기는 법 [10] satimetta 2014-07-18 7500
2109 [자유글] 이스라엘의 무차별 공습에 희생되는 아이들, 이건 아니잖아요 ㅠ [3] 숲을거닐다 2014-07-18 4263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