흔히 그러잖아요. 

똥이 무서워서 피하냐? 더러워서 피하지..


그러나 우리 아들은 엉덩이에서 응아가 나오는 것을 보는 것이 무서운가 봐요. 

변기에 하는 것도 싫어하고... 

바닥에 하는 것도 싫어하고...

오로지 기저귀에다가만 합니다. 


그거 고쳐보려고 무던히도 노력해봤는데 

나중에는 응아하는 것을 참으려고 하더라구요. 

그래서 지금 그냥 보고 있는데 시간이 지날수록 초조해집니다. 


계속 기다려줘야 하는 건지... 

아님, 억지로라도 교육을 시켜야 하는건지... 


산 넘어 산이 나오듯 

고민거리가 꼬릴 무네요.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908 [자유글] 60살 택시 기사 아저씨의 사랑 이야기 [2] 양선아 2014-04-08 5773
1907 [자유글] 빵 터지는 봄날, 이렇게라도 웃으니 ㅎㅎ [6] anna8078 2014-04-08 5058
1906 [책읽는부모] ♡ 황쌤의 책놀이4♡ 개미산이 뭘까요? imagefile [3] 황쌤의 책놀이 2014-04-08 11502
1905 [가족] <육아웹툰>야옹선생의 육아CPR-시작합니다 imagefile [6] 야옹선생 2014-04-08 5878
1904 [자유글] 엄마는 내거야! imagefile [5] 꿈꾸는식물 2014-04-07 5818
1903 [자유글] 다재무능한 이를 위한 직업 imagefile [2] 농부우경 2014-04-05 3500
1902 [직장맘] 두마리 토끼를 다 잡는..네덜란드 직장맘들. [4] 꽃보다 에미 2014-04-04 8400
1901 [건강] 도시 주택 20% 빛공해 노출…건강 지키려면 커튼 치세요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03 6872
1900 [살림] [수납의 달인] ‘우유팩 차고’ 괜찮네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4-03 6677
1899 [책읽는부모] 당신을 '책 읽는 부모'로 모십니다 imagefile [23] 베이비트리 2014-04-02 10625
» [선배맘에게물어봐] 34개월, 기저귀에 응아하는 아들 [12] 숲을거닐다 2014-04-02 4925
1897 [자유글] 농부 통신 17 imagefile 농부우경 2014-04-02 3782
1896 [자유글] 아들과 함께하는 기도시간*영원히 기억되었으면 해 file [2] akohanna 2014-04-01 3707
1895 [가족] 소박한 생일날 더없이 기쁜 날 imagefile [11] 양선아 2014-04-01 4255
1894 [자유글] 농부 통신 16 imagefile [1] 농부우경 2014-04-01 3867
1893 [나들이] 봄맞이 여행의 뒷이야기 imagefile [3] 윤영희 2014-04-01 5396
1892 [가족] 로맨틱한 아들~~^^ [9] 겸뎅쓰마미 2014-03-31 5464
1891 [자유글] 생일, 서로서로 축하하고 축하받기 imagefile [5] 안정숙 2014-03-31 3950
1890 [나들이] 딸기 체험 다녀왔어요~ imagefile [4] 숲을거닐다 2014-03-31 3569
1889 [자유글] 꽃놀이 서두르셔야겠네요 imagefile [9] 분홍구름 2014-03-31 4352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