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 딸 회사 다녀온 엄마에게

"엄마, 인천 앞바다 반대말이 뭔지 알아?"
"글쎄..... 뭘까? 하늘?"
.
.
.
.
.
.
.
.
.
"인천 엄마지!!!"
"엉? 뭐라고?"
"인천 아빠다의 반대말은 인천 엄마라고!"
ㅋㅋㅋㅋㅋ
그제서야 이해.
어린이집 선생님이 알려준 수수께끼란다.
엄마한테 써먹기. ㅋㅋ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양선아 기자
열정적이고 긍정적으로 사는 것이 생활의 신조. 강철같은 몸과 마음으로 짧다면 짧고 길다면 긴 인생길을 춤추듯 즐겁게 걷고 싶다. 2001년 한겨레신문에 입사해 사회부·경제부·편집부 기자를 거쳐 라이프 부문 삶과행복팀에서 육아 관련 기사를 썼으며 현재는 한겨레 사회정책팀에서 교육부 출입을 하고 있다. 두 아이를 키우며 좌충우돌하고 있지만, 더 행복해졌고 더 많은 것을 배웠다. 저서로는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한 <자존감은 나의 힘>과 공저 <나는 일하는 엄마다>가 있다.
이메일 : anmadang@hani.co.kr       트위터 : anmadang21      
블로그 : http://plug.hani.co.kr/anmadang

최신글

엮인글 :
http://babytree.hani.co.kr/148502/b16/trackbac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수
1808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100일 학교잔치- 따말 한마디"네가 자랑스러워" imagefile [9] pororo0308 2014-02-25 4298
» [자유글] 인천 앞바다의 반대말은? [1] 양선아 2014-02-24 14758
1806 [자유글] 겨울왕국이 남긴..엄마의 피로 [2] mojing 2014-02-24 4726
1805 [호주와 나]를 읽고 - 삶은 명사가 아니라 동사다! [2] 윤영희 2014-02-22 3433
1804 [자유글] 책,팥,손편지가 든 2차선물이 드디어 도착! [3] 윤영희 2014-02-21 3525
1803 [자유글] [*우리끼리이벤트*] 겨울왕국의 모든 것 베이비트리 2014-02-21 4074
1802 [자유글] [*우리끼리이벤트*] 엘사와 안나 imagefile [3] anna8078 2014-02-20 12160
1801 [자유글] 휴가 내고 놀러가려고 했더니 imagefile [1] 인디고 2014-02-20 3942
1800 [건강] 나이를 믿지 마세요 imagefile anna8078 2014-02-19 7034
1799 [자유글] 아이들의 희생, 언제까지일까요? [1] 윤영희 2014-02-18 4184
1798 [자유글] 뮤지컬 In house!! [2] 분홍구름 2014-02-18 3729
1797 [자유글] 집 현관 앞이 겨울왕국 imagefile 윤영희 2014-02-16 6319
1796 내 마당이 있어 더 아늑한 셋집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2-13 6960
1795 [요리] 지금 가장 앞서가는 메뉴, 밥 imagefile 베이비트리 2014-02-13 7071
1794 [가족] [토토로네 미국집] 자매, 세상 부러울 것 없어라~ imagefile [5] pororo0308 2014-02-13 5994
1793 후기 2 [5] 난엄마다 2014-02-12 4082
1792 [책읽는부모] [책 속의 한 줄] 열심히 하고 연연해하지 않기 [6] 양선아 2014-02-11 4897
1791 [호주와 나 때때로 남편]을 읽고 - 후기 1 [7] 난엄마다 2014-02-09 3525
1790 [선배맘에게물어봐] 아이의 상처자국, 이럴땐 어떻게 하시나요? imagefile [3] 윤영희 2014-02-09 5560
1789 [자유글] 눈의 나라가 된 도쿄 imagefile [4] 윤영희 2014-02-09 11067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