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문가칼럼

이제부터는 생우유를 먹일 수 있습니다

2011. 10. 10
조회수 12174 추천수 0


●  ●  ● 
엄마가 알아야 할 
두 살에서 세살까지
자연주의 육아법
●  ●  ● 

 

아기가 하루 세 끼에 맞춰 꼬박꼬박 밥을 먹기 시작했다면 분유를 끊고

생우유를 먹일 때가 된 것입니다. 생우유는 성장기의 아기들에게 아주 좋은 음식입니다.

칼슘, 인산, 마그네슘 등이 충분히 들어 있어 뼈와 치아를 튼튼하게 해 줄 뿐만 아니라,

신경과 근육의 발달을 촉진합니다.

성장에 필요한 단백질은 물론 에너지원인 탄수화물도 들어 있지요.

돌이 지나 분유 대신에 밥을 주식으로 먹을 수 있다면 우유를 많이 먹이세요.

 

하루 500cc 정도가 적당합니다

생우유는 하루에 500cc 정도면 충분합니다. 간혹 우유가 완전식품이라는 말에 혹해 무한정 먹이려는 엄마들이 있는데 아무리 좋은 음식이라도 지나치게 많이 먹이면 탈이 납니다. 또한 우유 하나만으로 아기에게 필요한 모든 영양소를 완벽하게 충당할 수는 없습니다. 우유에는 단백질과 탄수화물, 지방, 칼슘 등이 풍부하게 들어 있지만 사실 철분과 비타민 등은 부족합니다. 생우유를 많이 먹으면 배가 불러 자연히 다른 음식을 적게 먹을 수밖에 없는데, 그러면 우유에는 없는 영양분을 섭취하지 못해 오히려 성장 발달을 방해할 수 있습니다. 세상에 어떤 좋은 음식도 완벽하지는 못합니다. 우유만 줄곧 먹이기보다는 밥과 여러 가지 반찬을 통해 영양을 섭취하면서 다양한 미각을 기르는 편이 훨씬 현명합니다. 우유는 간식 정도로 생각하는 것이 옳지요.

또한 우유를 잘 소화시키지 못하는 아기도 있고, 체질적으로 알레르기 반응을 일으키는 아기도 있다는 사실을 알아야 합니다. 아기가 우유를 먹고 변비나 설사, 혈변을 보인다면 소화를 잘 못 시키고 있다는 증거입니다. 경우에 따라서는 구토나 두드러기 등 알레르기 반응을 보이기도 합니다.

만일 우유를 먹고 이런 부작용이 나타난다면 일단 못 먹게 해야 합니다. 그렇다고 우유를 완전히 끊으라는 말은 아닙니다. 좀 더 자라 면역력이 더 커지고 장이 성장하면 다시 우유를 먹일 수 있습니다. 우유를 못 먹는다고 당장 큰일이 나는 것은 아니고, 우유를 대신할 식품도 얼마든지 있습니다. 조급한 마음을 버리고 기다리면, 두 돌 정도가 되었을 때 이런 부작용은 언제 그랬느냐는 듯 사라집니다.

만일 우유를 먹고 설사를 한다면 일단 따뜻하게 데워 먹여 보세요. 그래도 설사를 하면 우유 대신 산양유나 두유를 먹이면 됩니다. 산양유는 우유만큼이나 영양이 풍부하지만, 유단백 입자가 작아 알레르기나 소화 장애를 일으킬 가능성이 작습니다.

 

생우유를 먹는다고 모유를 끊을 필요는 없습니다

간혹 아기가 우유를 잘 먹으면 모유가 불필요하다고 생각하는 엄마들이 있습니다. 하지만 생우유를 먹는 것이 모유를 끊는 이유가 될 수는 없습니다. 모유는 돌까지는 반드시 먹이는 것이 좋고, 그 이후에도 아기가 원하면 얼마든지 더 먹여도 됩니다. 적어도 두 돌까지는 모유가 가진 여러 가지 장점이 아기의 성장발달에 도움이 되기 때문입니다. 단 모유만으로는 영양 공급이 충분하지 않기 때문에, 돌 지난 아기라면 밥을 주식으로 먹어야 합니다. 이때 생우유는 부족한 영양분을 보충해주는 간식 정도로 먹일 수 있지요. 단, 돌 지난 아기가 모유를 너무 많이 먹으면 식욕이 떨어질 우려가 있어 수유 간격을 조절할 필요가 있습니다. 어쨌든 이 시기 아기들이 꼭 먹어야 하는 것은 밥과 반찬입니다. 생우유를 잘 먹는다고 모유를 끊어서는 안 되는 것처럼, 모유를 잘 먹는다고 밥을 먹이지 않아서는 안 됩니다. 밥을 잘 먹는 중에 모유까지 잘 먹으면 훨씬 좋다는 뜻입니다.

 

아기가 싫어하면 억지로 우유를 먹이지 마세요

모든 아기가 우유를 좋아하는 것은 아닙니다. 다른 것은 다 잘 먹으면서도 우유만 보면 고개를 돌려버리는 아기도 꽤 많습니다. 만일 아기가 싫어한다면 생우유를 그대로 먹이지 말고 우유가 들어간 주스나 부드러운 빵을 만들어 주는 것도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만일 우유를 넣은 간식도 그다지 안 좋아한다면, 그냥 안 먹여도 됩니다. 우유가 아기가 성장하는 데 참 좋긴 하지만 다른 음식을 통해 얼마든지 영양분을 섭취할 수 있습니다. 치즈를 먹어도 좋고, 우유 대신 두유를 먹여도 됩니다. 그러면서 푸른 잎채소나 생선, 계란, 과일 등을 많이 먹이면 우유를 먹을 때만큼 영양을 섭취할 수 있습니다.

간혹 “이제 우리 아이는 분유를 끊었어요” 하고 자랑하면서 분유 대신 생우유를 젖병에 넣어 먹이는 엄마들을 봅니다. 젖병을 쓸 생각이면 차라리 우유를 먹이지 마세요. 이 시기의 아기는 우유를 먹는 것보다 젖병을 끊는 것이 더 중요합니다. 우유를 먹일 때는 반드시 컵에 따라 먹이거나 빨대를 꽂아 먹게 해야 합니다.


출처 : 자연주의육아백과


 

  • 싸이월드 공감
  • 추천
  • 인쇄
  • 메일



  • 한의사가 알려주는 집에서 만드는 한방 감기약한의사가 알려주는 집에서 만드는 한방 감기약

    전찬일 | 2015. 10. 26

    근래 들어 아이들의 체력이 약해지고 항생제 등 약물의 내성이 높아지면서 감기가 오래가고 잘 떨어지지 않아 이로 인해 호흡기 계통이 약해지고 전반적인 허약 체질로 옮겨 가는 아이들이 많이 있습니다. 한의학의 경전이라고 불리우는 내경(內經)...

  • 아이들의 가을 환절기 건강관리 어떻게?아이들의 가을 환절기 건강관리 어떻게?

    전찬일 | 2015. 10. 13

    화려하고 뜨거웠던 여름이 가면 메마르고 차가운 가을이 나뭇가지 끝에 걸리며 갈대처럼 밀려 옵니다. 한방적으로 가을은 여름에 번성했던 자연이 갈무리되는 시기입니다. 한 여름 무성했던 식물들은 잎과 꽃에 퍼진 에너지를 모아 열매로 맺습니다....

  • [건아법⑤] 간기능 및 운동기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건아법⑤] 간기능 및 운동기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

    전찬일 | 2015. 03. 27

    간기능 및 운동기계가 허약한 아이는 식욕부진과 함께 안색이 윤택하지 않은 황색으로 피로를 잘 느끼고, 특히 계절을 심하게 타는 편이다. 간은 혈액과 근육을 주관함으로 혈허(血虛)증상이 따르게 된다. 즉 자주 어지러워하며 코피가 자주 나...

  • [건아법④] 비뇨생식기 및 골격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건아법④] 비뇨생식기 및 골격계 허약한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

    전찬일 | 2015. 03. 24

    신허(腎虛)하다는 것은 신장 및 방광 자체의 기질적 장애와 함께 비뇨생식기와 관계되는 개념을 모두 포함합니다. 즉 소변과 배뇨의 이상과 함께 생식기와 관련된 문제 및 정기(精氣)가 허약한 상태, 호르몬의 부조화 그리고 뇌척수와 골수, 골격계의...

  • [건아법③] 순환기 및 정신신경계가 허약한 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건아법③] 순환기 및 정신신경계가 허약한 아이 건강하게 하는 법

    전찬일 | 2015. 03. 06

    심장 자체의 기질적 장애를 수반하는 경우에 증상은 우선 안색이 창백하며 다소 푸른 색을 띠기도 하며 손과 발 끝이 굵고 짧습니다. 가슴이 두근거리고 부정맥이나 빈맥 등 맥이 고르지 못하며 잘 먹지 않고 특히 체중이 늘지 않고 수척하며 ...

인기글

최신댓글

Q.아기기 눈을깜박여요

안녕하세요아기눈으로인해 상담남깁니다20일후면 8개월이 되는 아기입니다점점 나아지겠지 하고 있었는데 8개월인 지금까...

RSS